Update 2021.2.27 21:16
  뉴스 특집
  분석·진단·해설
많이 본 기사
코나 전기차 등 2만6699대 자발적..
벤츠·현대차 등 171개 차종 47만..
“광명시흥 신도시 후속조치 구체..
동서발전, 2030년까지 연료전지 ..
<분양 포커스> 현대건설 ‘힐스테..
대우건설, 도면 정보공유·협업 ..
행복청, 부강역~북대전IC 연결도..
신세계 등 3사, 영업 종료 인천공..
엔협, 엔지니어링기업 디지털 전..
 
<뉴스 분석> 주택 83만6000가구 공급, 자재수급 문제없나?
시멘트·레미콘·철근 등 기초자재 생산능력은 충분 2021-02-18 15:39:25
물량 쏠림현상 발생 땐 일부 품목 공급 차질 우려

[국토경제신문 전병수 기자] 정부가 오는 2025년까지 전국에 83만6000가구의 주택을 공급하기로 함에 따라 시멘트, 레미콘, 철근 등 건설자재 수급 문제가 수면 위로 떠오르고 있다. 단기간에 많은 주택건설이 이뤄져 자재 수요의 일시적인 쏠림현상이 불가피하기 때문이다.


1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정부의 83만6000가구 대단위 주택공급 계획이 발표되자 시멘트, 철근, 레미콘 등 건설자재업계가 수요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정부의 계획대로 주택건설이 차질 없이 추진될 경우 자재업계는 코로나19 확산과 경기부진에 따른 그동안의 부진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시멘트와 레미콘 등 기초자재의 경우 공장 가동률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그러나 수요의 일시적인 쏠림으로 인해 철근 등 일부 품목은 생산과 공급에 차질을 빚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실정이다. 특히 고강도 콘크리트(PHC)파일과 같은 품목은 사전에 재고를 충분히 확보하지 않을 경우 수급 차질이 불가피할 것이란 전망도 나오고 있다.


시멘트는 쌍용, 성신, 한일, 한일현대, 삼표, 아세아, 한라 등 생산업체들의 생산능력이 연 6150만t에 달해 공급에는 문제가 없다는 평가다. 업체들은 최근 10년간 연평균 4700만~5600만t을 생산해왔다. 내수시장에 4500만~5000만t을 공급하고 100만t은 수출로 내보냈다.


공사 성수기에 일시적으로 물량이 집중될 경우 공급이 다소 지연될 수는 있으나 현장 공급에는 문제가 없다는 분석이다. 다만 운송과정에서 운임 등을 둘러싸고 벌크시멘트 트레일러(BCT) 운송사업자와 마찰이 생길 경우 지역별로 차질이 빚어질 가능성이 높다. 선박수송이나 열차수송은 불안요소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지만 육상수송만큼 불안하지는 않다.


레미콘도 업체들의 생산능력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 전국 925개 업체 1083개 공장의 생산능력은 6억3000만㎥에 달한다. 레미콘업계는 최근 10년간 연평균 1억5000만㎥의 제품을 생산해 공급했다. 하지만 레미콘은 다른 품목에 비해 변수가 많은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제품을 원활하게 생산하기 위해서는 우선 원자재인 시멘트와 모래 자갈 등 골재, 부자재인 혼화제 등을 적시에 공급받아야 한다. 시멘트는 적기에 공급을 받을 수 있으나 모래는 장담할 수 없는 실정이다. 절대적인 양을 차지하는 바닷모래의 채취절차가 까다롭고 민원이 많기 때문이다. 관건은 골재업체들이 이를 극복하고 적기에 채취해 공급할 수 있느냐 하는데 있다.


철근은 국내업체들의 생산량과 수입량 등을 고려하면 수급에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최근 3년 간 국내 시장에는 연평균 1000만t 안팎의 철근이 공급됐다. 전체 업체들의 생산능력이 1200만t에 달한다. 


철근은 전체 생산량이나 생산능력을 놓고 보면 수요를 충족할 수 있다. 하지만 규격이 다양해 일부 규격에만 수급 균형이 무너져도 건설현장에 차질이 발생한다는 취약점을 지니고 있다. 따라서 수요가 일시에 집중될 경우 국지적인 수급 불안이 야기되고, 시장의 주도권이 제강사 쪽으로 넘어가 건설사와의 거래관계에서 가격분쟁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이 밖에 PHC 파일은 일정기간 양생기간이 필요한데다 운송이 어려운 중량물이기 때문에 재고 확보가 필수적이다. 생산업체들이 사전에 주문을 받아 재고를 확보하지 않는 한 일시적인 품귀를 빚을 가능성이 높다.


자재업계는 83만 가구 주택 건설 현장에 필요한 자재를 적기에 공급하기 위해서는 건설업계와 자재업계 간 긴밀한 협의가 필요하다고 지적한다. 예상되는 투입시기와 투입량 등을 조율해 수급 불안 요인을 사전에 제거해야 한다는 것이다.


자재업계 한 관계자는 “단기간에 대규모의 주택이 건설되는 만큼 생산업체들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면서 “자재조달 차질로 인한 현장의 공정 지연을 막기 위해서라도 건설업계와의 정보교환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전병수 기자dolsum2020@lenews.co.kr
정부, 2025년까지 전국에 신규주택 83만 가구 공급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뉴스 분석> 주택 83만6000가구 공급, 자재수급 문제없나? 2021-02-18 15:39:25
<현장 취재>구미시, 교통환경 대폭 개선된다 2021-02-15 14:07:54
<현장 르포> 코로나시대, 항공사 파일럿의 24시 2021-02-03 17:17:21
<현장 르포> LCC항공사 승무원 K씨의 하루 2021-01-27 17:39:35
<분양 포커스> 두산건설 ‘삼척 센트럴 두산위브’ 2021-01-22 09:55:53
<분양 포커스> 현대ENG ‘힐스테이트 신도림역 센트럴’ 정당계약 2020-12-28 09:00:36
<카드 뉴스> KT&G, 임직원 조성 펀드로 지역사회 환원 2020-12-22 14:02:41
< PR 마당 > KCC ‘2020년 한국색채대상’ 그린상 수상 2020-12-18 09:48:34
<뉴스 화제> 한화큐셀, 차세대 태양광 셀 본격 개발 2020-12-15 10:37:10
<뉴스 화제> 코로나 시대에 ‘비대면 카페머신’ 출시 2020-11-18 16:12:52
<뉴스 해설> 엔지니어링 업계, 정부 지원 어떤 게 필요한가 2020-07-22 17:37:12
<철도건설 현장 탐방> ④서해선 복선전철 4공구 2020-07-09 16:32:31
<철도건설 현장 탐방> ③서해선 복선전철 5공구 2020-07-09 16:18:38
<철도건설 현장 탐방> ②서해선 복선전철 10공구 2020-07-09 10:56:21
<철도건설 현장 탐방> ①서해선 복선전철 2공구 2020-07-09 10:06:06
<뉴스 해설> 규제지역 확대·대출 규제 강화 ‘6.17대책’ 2020-06-17 16:48:41
창간 12주년 특별조명/ 인천도시공사, 창립 17주년 2020-05-22 18:15:35
창간 12주년 특별기획/ 떠오르는 건설교통 신기술① 2020-05-22 13:52:47
창간 12주년 특별기획/ 떠오르는 건설교통 신기술② 2020-05-22 13:33:14
창간 12주년 집중조명/ 해외 건설, 어떻게 뛰고 있나① 2020-05-22 11:30:13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뉴스
광명 시흥에 7만 ..
올 공공부문 시설..
“시멘트산업 탄소..
엔협, 엔지니어링..
가덕도신공항특별..
IPA ‘더 공정한 ..
동서발전, 2030년..
스마트지적사업 연..
“건설인력 양성 ..
GPPC-안산시, 해양..
YGPA, 세계 친환경..
“광명시흥 신도시..
건설사 926곳,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