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9.17 화 13:44
  해양
  항만
  선박
많이 본 기사
33개국 운전가능 ‘영문 운전면허..
공공기관, 추석 맞아 사회공헌활..
부산항만인력 ‘공개 채용’
최저 1.85% ‘서민형 안심전환대..
지연 승객 탓·열차 떨려도 정속..
삼성ENG, 말레이시아 사라왁 메탄..
추석 귀성 12일 오전·귀성 13일..
“분양가상한제, 정부 자의적 결..
시설안전공단, 인니 국가교량 통..
[인사] 해양수산부
[부음] 김윤영(전 한국수..
[부음] 정광열(현대L&C 홍..
[인사] 국토교통부 ..
<뉴스 브리핑> SK건설, 사회적·경제적 가치창출 아이디어 공모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SK건설은 건설 분야의 사회적·..
<분양 포커스> 현대·금호건설, 내달 전주 ‘힐스테이트 어울림 효자’..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현대·금호건설 컨소시엄은 내달..
<인터뷰> 한국건설기술인협회 김연태 회장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김연태 <사진>  회장 취임..
 
KOEM-해군, 서해 연평어장 해양쓰레기 수거
2019-08-19 16:57:11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은 대한민국 해군과 ‘2019년 연평어장 해저 폐기물 수거사업’을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KOEM은 꽃게 서식지로 유명한 연평도 해역에 방치된 폐어구 등으로 인한 어업 피해를 줄이기 위해 지난 2008년부터 해군과 해저 폐기물 수거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이번 폐기물 수거는 지난달 25일부터 이달 7일까지 서해 연평도 주변 어장에서 진행됐다. 
해군은 구조함인 통영함과 장병 100여 명을 동원해 총 9.5t의 해양 침적쓰레기를 수거했다. 
KOEM은 수거된 쓰레기를 인수, 폐기물 위탁처리업체를 통해 처리했다. 


KOEM 박승기 이사장은 “앞으로도 연평어장의 해양환경 정화사업을 해군과 지속적으로 추진해 어업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대우건설, 나이지..
공공기관, 추석 맞..
국토부, 정비사업..
LH, 전국 15개 건..
LH, 청년 창업·스..
KB국민은행, 알뜰..
에어서울, 23일부..
동서발전, EUCG ‘..
포스코건설, 인니..
도로공사, 방글라..
아시아나, 인천~리..
국토부, 건축물 에..
최저 1.85% ‘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