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7.17 금 0:51
  주택
  부동산
  건설 금융
많이 본 기사
대우건설 ‘기흥 푸르지오 포레피..
LH, 안산신길2지구 도시건축통합..
고흥 녹동신항~제주 성산포항 항..
국토부, 공공 참여 자율주택정비..
분양보증시장 HUG 독점적 지위 사..
대국민 안심도로 공모전 결과 발..
한수원, 체코 원전 사업 수주 총..
강기윤 의원 “두산모트롤 중국 ..
LH ‘대한민국 기계설비전시회’..
[부음] 양율모(KT 홍보실..
[인사] 산업은행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새만금개발청
<철도건설 현장 탐방> ④서해선 복선전철 4공구
[국토경제신문 한양규 기자] 서해선 복선전철 4공구 현장은 충청남..
<뉴스 이슈> “감염병 예방 위한 기계환기설비 기준 시급”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코로나19 등 감염병 예방을 위해 기계..
 
아파트 분양가, 주변 시세 105% 이내로
‘로또 청약’ 과열·현금부자 수혜 우려도 2019-06-07 14:51:38
HUG, 고분양가 사업장 심사기준 개선… 24일 적용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아파트 분양가격이 주변 시세를 넘지 못하게 된다.
우선 주변의 입지·단지 규모·브랜드 등이 유사한 사업장과 비교하던 비교사업장 선정기준이 구체화되고, 신규 분양가는 최대 비교사업장 평균분양가나 평균매매가의 110% 이내에서 105% 이내로 축소돼 결정된다.


9·13 대책이 기존 주택의 가격 잡기에는 성공했지만 신규 아파트 분양가가 지속적으로 오르자 고분양가 심사기준 보완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반면 신규 분양가가 더 낮아질 경우 주변 시세와의 격차는 더 벌어져 ‘로또 청약’을 노린 과열이 재발할 수 있고, 각종 대출규제 속에서도 여유가 있는 현금 부자가 보는 수혜가 더 커질 것이란 우려도 나온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6일 이 같은 내용의 고분양가 사업장 심사기준을 개선, 오는 24일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먼저 고분양가 사업장 판단 기준은 현행 ‘지역기준과 인근기준’에서 ‘1년 이내 분양기준’ ‘1년 초과 분양기준’ ‘준공기준’ 등의 순서로 구체화됐다.


1년 이내 분양단지는 평균·최고분양가의 100%를 넘을 수 없다.
1년 초과 분양사업장과 비교할 경우 평균분양가의 105% 이내 또는 평균분양가에 주변 시세 상승률을 적용한 금액 가운데 낮은 금액으로 결정한다.

다만 주변 시세가 하락세일 경우 평균 분양가의 100% 이내로 제한된다.
준공사업장과 비교할 경우 평균 매매가의 100% 이내에서 결정된다.


아울러 평균분양가 산정 방식도 산술평균과 가중평균 방식에서 가중평균 방식으로 변경했다.
이에 따라 평형·타입·층별 평당 분양가를 가중평균한 가격을 평균분양가로 일괄 적용한다.


HUG 관계자는 “기존 심사기준은 주택가격 급등 기간에는 고분양가 관리 효과가 있었으나 최근 같은 안정기에는 한계가 있어 변경한 것”이라며 “이번 조치로 1년 초과 분양기준과 준공기준의 경우 분양가가 다소 하향 조정되는 효과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조후현 기자joecho@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강기윤 의원 “두..
디지털 뉴딜사업 ..
SR, 중소기업·소..
중고차업계 “대기..
종합·전문건설업..
환경분야 그린뉴딜..
포스트코로나 시대..
인천도시공사, 산..
LH, 취약계층 여름..
수은 “경쟁력 있..
YGPA, 온라인 항만..
KB국민은행, 자영..
HF, 취약계층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