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4 월 13:12
  수주·발주
  입찰·낙찰
  기업뉴스
  공기업동향
  건설기계
많이 본 기사
국토안전관리원, 건축물 해체계획..
강원도-보훈처, 강원권 국립묘지..
국토안전관리원, 올해 8550명 기..
두산重, 사우디서 주단조 합작회..
수도권매립지 공기질, 20년 사이..
KB국민은행, 예·적금 금리 최고..
계룡건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제주헬스케어타운 의료서비스센터..
도로공사, 번호판 훼손차량 단속..
[인사] 조달청
[인사] 쌍용건설
[부음] 황창화(한국지역난..
[인사] 한국교통연구원
<뉴스 화제> 한국부동산원 서울 양재동 사옥에 ‘프롭테크 빌리지’ 개..
[국토경제신문 박채원 기자] 한국부동산원은 20일 프롭테크 기업에게 ..
<지상 중계> 해건협 “우리 해외건설, 올해도 회복세 기조 이어갈 것”..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 속에서도 지난해..
정혁진의 法 이야기/ 감리와 허위공문서작성죄
“감리업자의 잘못된 감리보고서가 허위공문서작성죄로 처벌받을..
 
포스코건설 ‘모듈러 하우스’로 현장 직원 숙소 건립
2021-12-02 13:49:47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포스코건설은 ‘여수 화태~백야 연륙연도교 건설현장’ 직원 숙소를 모듈러 하우스로 건립했다고 2일 밝혔다. 


화태도와 백야도를 잇는 다리를 건설하는 이 현장은 인가가 있는 여수시 덕충동에서 30㎞나 떨어져 출퇴근이 어렵기 때문에 현장에 숙소를 마련할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기존 경량판넬로 만든 가설 숙소나 컨테이너는 화재나 추위에 취약하고 생활하기에 불편하다는 단점이 있다. 


포스코건설은 직원 숙소를 모듈러 하우스로 짓기로 하고 포스코A&C와 함께 친환경 모듈러 숙소의 표준화 모델을 구축했다. 


최소 3년 이상으로 거주해야 하는 숙소 특징을 반영해 바닥온수 난방시스템을 적용하고 벽체와 지붕에는 단열 성능이 우수한 글라스울 패널을 사용했다.
또 공사 완료 후 다음 현장으로 이동이 용이하도록 모듈 무게를 줄이고 6면 전체 외장 마감을 적용, 여러 동을 붙여서 사용하는 것은 물론 한 개 동 단독으로도 기능을 충분히 발휘하도록 했다.

 
층고는 2.3m로 일반적인 아파트와 비슷하며 1인실 기준 면적은 18㎡ 정도다.
화장실이 별도로 있고 침대, 옷장, 책상 등 일상에 필요로 하는 집기를 갖추고 있다.

 
모듈러 하우스는 방이나 거실 등 공간 단위별로 공장에서 맞춤 제작한 다음 현장에서 연결하기 때문에 현장 작업이 최소화돼 안전사고 위험이 적고 공사기간도 철골콘크리트구조 대비 40~60% 줄일 수 있다. 
내구성과 재활용성이 우수한 포스코 강건재를 사용, 외부충격에 강할 뿐 아니라 환경친화적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모듈러 하우스 현장 숙소는 직원들의 주거 만족도를 높여줄 뿐 아니라 건축현장 안전사고를 줄이고 환경친화적”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모듈러 건축모델을 개발, 새로운 건축문화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국토부, 감정평가..
두산重, 사우디서..
신재생에너지협회..
수은, 이집트 철도..
현대건설, 현장 근..
롯데건설, 성수1구..
“도시·국토계획..
건설엔지니어링협..
HF, 2월 보금자리..
새만금 난개발 막..
분당터널 서현~정..
스텔란티스 등 2만..
BPA, 올해 컨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