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4 월 12:34
  도로
  철도
  항공
  물류
  교통
  자동차
많이 본 기사
국토안전관리원, 건축물 해체계획..
강원도-보훈처, 강원권 국립묘지..
국토안전관리원, 올해 8550명 기..
두산重, 사우디서 주단조 합작회..
수도권매립지 공기질, 20년 사이..
KB국민은행, 예·적금 금리 최고..
계룡건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제주헬스케어타운 의료서비스센터..
도로공사, 번호판 훼손차량 단속..
[인사] 조달청
[인사] 쌍용건설
[부음] 황창화(한국지역난..
[인사] 한국교통연구원
<뉴스 화제> 한국부동산원 서울 양재동 사옥에 ‘프롭테크 빌리지’ 개..
[국토경제신문 박채원 기자] 한국부동산원은 20일 프롭테크 기업에게 ..
<지상 중계> 해건협 “우리 해외건설, 올해도 회복세 기조 이어갈 것”..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 속에서도 지난해..
정혁진의 法 이야기/ 감리와 허위공문서작성죄
“감리업자의 잘못된 감리보고서가 허위공문서작성죄로 처벌받을..
 
보령~태안 간 도로 12월 1일 전면 개통
국내 최장, 세계 5위의 보령 해저터널 완공 2021-11-29 13:57:31

[국토경제신문 박채원 기자] 충남 보령시 대천항에서 원산도를 연결하는 보령~태안 간 도로건설공사가 착공 11년만에 완공됐다.
이번 공사에는 국내 최장이자 세계에서 5번째로 긴 터널인 길이 6927m의 보령 해저터널이 포함돼 있다.
국토교통부는 보령~태안 간 도로를 12월 1일 오전 10시부터 전면 개통한다고 29일 밝혔다.


국내 시공기술로 완성된 국내 최장 보령 해저터널은 지난 2010년 12월 착공, 총사업비 4881억원을 투입해 11년의 대장정 끝에 완공됐다.
보령 해저터널은 상·하행 2차로 분리터널로 대천항(2012년 11월 9일)과 원산도(2014년 8월 11일) 양방향에서 각각 굴착을 시작해 2019년 6월 10일 바다 한가운데서 관통을 완료하고 이후 터널 내부의 구조물과 부대공사가 마무리됐다.


보령 해저터널은 총연장 6.9㎞ 중 순수 해저구간이 5.2㎞에 달하며, 해수면으로부터는 최대 80m 하부에 위치하고 있다.
이번 해저구간 공사에는 발파 굴착방식인 NATM(New Austrian Tunneling Method) 공법을 도입했다.
공사 중 터널 내 해수유입을 효과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IMG(지능형멀티그라우팅)시스템을 개발(건설신기술 제718호)헤 현장에 성공적으로 적용하는 등 우리나라 건설 기술력의 위상을 높이기도 했다.


또 터널의 안정성과 내구성을 확보하기 위해 일반 육상 터널보다 콘크리트 라이닝의 두께(30cm→40cm)와 강도(24~27Mpa→40Mpa)를 강화했다.
특히 부식방지용 록볼트 적용 등 터널의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시공했다.


보령 해저터널이 개통되면 지난 2019년 말 완료된 보령~태안 2공구(원산도~안면도, 길이 6.1km)와 연결돼 대천 해수욕장에서 안면도 영목항까지 운행거리는 81㎞(95㎞⇒ 14㎞) 단축되고 소요시간은 80분(90분⇒ 10분)이 단축된다.


국토부 이윤상 도로국장은 “보령 해저터널의 개통을 통해 바다로 단절돼 있던 국도 77호선을 연결하고, 보령과 태안 지역이 10분 내 동일 관광권 생활권으로 형성됐다”며 “주민과 관광객의 이동 편의로 새로운 서해안 관광벨트가 탄생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채원 기자cw9698@lenews.co.kr
현대건설, 국내 최장 보령 해저터널 완공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분당터널 서현~정자 안전등급 ‘양호’ 2022-01-21 13:32:34
스텔란티스 등 2만9092대 리콜 2022-01-21 13:01:55
인천공항공사, 지상조업 장비공유제 연내 시범 도입 2022-01-20 17:01:22
위험물질 운송차량에 졸음위험 경고장치 시범 장착 2022-01-20 12:01:30
에어서울, 탑승왕 선발 시상식 2022-01-20 11:12:15
도로공사, 번호판 훼손차량 단속에 영상분석 활용 2022-01-19 16:13:05
국토부, 재정·민자고속국도 이용자 만족도 발표 2022-01-19 14:07:15
한~스위스 운항 횟수, 2024년부터 주 6회로 확대 2022-01-19 13:37:14
SRT 설 승차권 예매 첫날 예매율 74.9% 2022-01-19 10:30:29
파블로항공-NUAIR, 미국형 무인항공기 솔루션 개발 ‘맞손’ 2022-01-18 17:02:43
SR-LG유플러스, SRT VR 여행콘텐츠 공개 2022-01-18 16:17:04
사망사고 많으면 철도공사 수주 어려워진다 2022-01-18 13:55:53
아시아나, ESG 슬로건 공모 2022-01-18 13:13:45
대한항공 ‘관광 활성화 기여’ 서울시장상 수상 2022-01-18 11:45:37
부산 지하철 2호선, 오시리아 관광단지까지 연장된다 2022-01-18 11:42:26
공항공사, 전국 14개 공항 지상조업 안전강화 2022-01-18 10:54:30
도로공단, 기상정보 기반 교통사고분석 시스템 운영 2022-01-18 10:48:50
서울시, 한남대교 남단 등 3개소 도로구조 개선 2022-01-17 16:40:43
도로·철도 유휴부지에 생활물류시설 들어선다 2022-01-17 14:15:50
티웨이항공, 메가 얼리버드 프로모션 진행 2022-01-17 14:15:20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뉴스
국토부, 감정평가..
두산重, 사우디서..
신재생에너지협회..
수은, 이집트 철도..
현대건설, 현장 근..
롯데건설, 성수1구..
“도시·국토계획..
건설엔지니어링협..
HF, 2월 보금자리..
새만금 난개발 막..
분당터널 서현~정..
스텔란티스 등 2만..
BPA, 올해 컨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