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2.2 목 21:3
  주택
  부동산
  건설 금융
많이 본 기사
3기 신도시 부천대장·고양창릉 ..
민간분양 물량에도 사전청약 도입..
건설연 ‘단열·화재안전 성능 갖..
국토안전관리원, 안전보건경영 ‘..
한수원-오라노, 원전해체 분야 협..
국토안전관리원, 경남도 공동주택..
주택업계 “민간분양 사전청약 시..
동서발전, 국내 최대 전력 피크부..
SRT 매거진, 창간 5주년 기념 이..
[인사] SK에코플랜트
[부음] 김태진(GS건설 재..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한국수력원자력
<뉴스 화제> 현대건설, 국내 최장 보령 해저터널 완공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충남 보령 대천항과 태안 원산도를..
LE 특별 초대석/ 새만금개발청 양충모 청장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중부 서해안 지역 새만금에서는 지금 대한..
대기자의 법 이야기/ 엔산법 개정안, 업역 확대를 위한 꼼수
입법권을 오용하는 국회의원들이 있다. 표 앞에, 후원금 앞에 사..
 
산은-LS전선, 해저케이블 산업 육성 업무협약 체결
2021-10-28 16:09:37

[국토경제신문 박채원 기자] 산업은행은 강원도 동해시 소재 LS전선 해저케이블 제조공장에서 LS전선과 ‘해어케이블산업 육성을 위한 금융협력프로그램’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산업별 대표기업과의 금융협력을 통해 산업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는 산업·금융협력프로그램의 일환이다.
 

LS전선은 글로벌 5대 해저케이블 메이커로서, 최근 대만 해저케이블 사업을 연이어 단독 수주하는 등 해상풍력 시장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높여가고 있는 기업이다.


산은은 LS전선이 계획 중인 동해 해저케이블 공장 증설과 해외 투자 등에 향후 5년간 1조 원 규모의 중장기 금융협력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해상풍력에 필수요소인 해저케이블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정부의 탄소중립 추진을 현장에서 지원할 예정이다.


신재생에너지는 특성상 바다, 산지, 사막 등 원거리에서 생산된 전력을 소비지까지 송전해야 하기 때문에 기술력이 동반된  케이블이 중요하다.
특히 해상풍력의 경우 해저환경을 견디며 송전을 담당하는 해저케이블이 필수적인 요소다.


산은 이동걸 회장은 “향후 신재생에너지 활용을 확대하기 위한 산업 곳곳의 기반을 강화해 에너지 전환의 가속도를 올리는데 산은이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박채원 기자cw9698@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DL케미칼, 친환경..
민간분양 물량에도..
부산해수청, 항만..
CM협회, CM능력평..
동서발전, 5년 연..
가스공사, 광주 거..
공항시설 사용료·..
해운조합-한중카페..
KB국민은행, ISA신..
건설기술인협-건축..
SK에코플랜트, 20..
대우건설 ‘음성 ..
포스코건설 ‘모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