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20 수 2:42
  해양
  항만
  선박
많이 본 기사
해건협-율촌, 해외건설 법률 플라..
기계설비조합, 강태욱 신임 상무..
한화건설, 혁신기술 공모전 개최..
지난해 지방공항 화물터미널 활용..
DL건설, 서울·대구서 가로주택정..
티웨이항공, 쿠팡에서 기내식 판..
대우건설, 재한베트남인 주거환경..
조달청, 10월 셋째 주 입찰동향 ..
최근 3년 새 가덕도 신축건물 7...
[인사] 행정중심복합도시..
[인사] 기계설비건설공제..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해양수산부
<국감 이슈> 한국부동산원-kb부동산, 통계 2배 이상 차이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한국부동산원의 주택매매가격지수 상승률..
<국감 이슈> 인천공항공사, 복리후생비 과다 지급 도마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와 자회사의 과도한 복리..
대기자의 법 이야기/ 엔산법 개정안, 업역 확대를 위한 꼼수
입법권을 오용하는 국회의원들이 있다. 표 앞에, 후원금 앞에 사..
 
포스코 ‘고망간강’ LNG 선박 화물탱크에 적용
해수부, IMO에 사용 승인 신청… 경제효과 2조7000억 2021-09-17 14:06:25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포스코가 독자개발한 ‘고망간강’을 액화천연가스(LNG) 운송 선박에 사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해양수산부는 지난 6~10일까지 개최된 국제해사기구(IMO) ‘제7차 화물·컨테이너 운송 전문위원회’에서 이 같은 내용을 국제협약 개정(안)에 포함시켰다고 16일 밝혔다.


고망간강은 섭씨 영하 165도의 극저온에서도 파손되지 않고 인장강도가 우수해 LNG 화물탱크 등에 사용될 수 있는 소재다.
IMO는 지금까지 영하 165도의 극저온에서 사용할 수 있는 화물탱크, 파이프는 △9% 니켈강  △알루미늄합금 등 4개 소재만 허용해왔다.
그러나 이번 국제협약 개정(안)에 고망간강이 포함됨으로써 우리 기업에서 개발한 소재가 사용될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


이번 국제협약 개정(안)은 내년 4월 열릴 ‘105차 IMO 해사안전위원회’에서 승인된 후 내년 연말 ‘106차 위원회’에서 채택되면 오는 2028년 1월 쯤 공식 발효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포스코가 개발한 고망간강은 기존 소재보다 가격이 상대적으로 저렴하고 성능이 우수해 경쟁력이 높을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특히 탄소연료에서 친환경 연료로 국제적 패러다임이 전환되는 시기에 친환경 화물운송 및 연료를 사용하는 선박 탱크 및 파이프 소재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고망간강의 사용이 확대될 경우 2025년까지 국내 관련 산업계에 약 2조7000억 원의 경제적 이익이 창출될 것으로 포스코 측은 전망하고 있다.


해수부 명노헌 해사안전국장은 “우리 기업이 개발한 고망간강을 통해 국제적 친환경 연료 전환 추세를 선도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IMO를 통해 우리나라 신기술의 국제표준화를 주도하며 국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아파트 경비원에 ..
현대건설, 층간소..
국토부, 지능형교..
한수원, 경주 사옥..
에어서울, 12월 인..
현대로템 ‘ADEX ..
IBK기업은행, ‘I..
건산연 “노후 공..
GPPC, 기간제 직원..
한국부동산원, 부..
BPA, 5개년 경영목..
JDC, 국산 VR드론..
경기도 10년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