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9.20 월 20:43
  에너지정책
  에너지기업
  플랜트
많이 본 기사
에디슨모터스 등 3개사, 쌍용차 ..
GS건설 자회사 ‘에네르마’ 리튬..
SK에코플랜트·현대건설·DL이앤..
포스코건설 ‘더샵 청주센트럴’..
기업은행, 기업카드 국내 첫 비대..
SL공사, 인천 공기업과 ‘ESG 경..
항공안전기술원 신임 원장에 이대..
킨텍스 ‘승강기엑스포 주제관’..
국토안전관리원 15일 ‘ESG 경영..
[인사] 한국부동산원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해양수산부
[인사] 한국전력기술
<뉴스 해설> LX-민간 지적측량업체, 업역 구별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와 민간 지적측..
<뉴스 이슈> 일산대교 무료화, 여야 힘겨루기 양상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일산대교 통행료 무료화 문제가 여야 간의..
대기자의 법 이야기/ 엔산법 개정안, 업역 확대를 위한 꼼수
입법권을 오용하는 국회의원들이 있다. 표 앞에, 후원금 앞에 사..
 
가스공사, 지멘스에너지와 그린수소 개발 협약
2021-09-14 16:44:40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한국가스공사는 14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독일 지멘스에너지(Siemens Energy)와 ‘그린수소 생산 및 수소 발전 등 안정적 수소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행사에는 가스공사 채희봉 사장과 지멘스에너지 요헨 아이크홀트 부회장 등 양사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 7월 가스공사 채희봉 사장의 독일 출장을 계기로 성사된 것이다.
채 사장은 독일 마인츠 에너지파크의 그린수소 생산 및 천연가스 배관 혼입 현장과 지멘스에너지의 수전해(electrolysis) 장비 생산 공장을 방문하고 돌아와 관련 후속 조치를 주문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국내 대용량 그린수소 생산 및 공급 실증 △수소터빈 발전 △해외 그린수소 생산 및 도입 △수소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술개발 등 수소사업 전 분야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지멘스에너지는 송·배전, 가스 발전, 그리드 안정화 및 저장 등 에너지 밸류체인 전반에 걸쳐 세계를 선도하는 역량을 갖춘 기업으로 재생에너지 수소 생산 등 신재생에너지사업을 역점 추진하고 있다.

 

특히 2015년부터 마인츠 에너지파크 실증사업을 통해 풍력 발전과 연계한 PEM(양이온교환막방식 수전해) 방식으로 수소를 생산한 것을 시작으로, 독일 UAE 호주 스웨덴 중국 등에서 수전해 장비를 설치·운영해 그린 수소를 생산하고 있다.
또 기존 가스터빈을 수소터빈으로 전환하는 등 세계 최고의 기술과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탄소중립과 에너지 전환을 이끌고 있는 에너지 기업이다.


가스공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수소 분야의 국제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한편 천연가스 배관 내 수소 혼입 및 수소 발전 실증 등을 통해 수소산업 생태계 발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채 사장은 “글로벌 수소 선도기업과의 파트너십 구축으로 그린수소 생산 및 도입을 앞당길 것”이라며 “이를 통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수소기업으로 자리매김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관규 기자ok8980@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무안·광주공항 통..
SK에코플랜트·현..
LX-해건협, 공간정..
SL공사 ‘지식경영..
포스코 ‘고망간강..
석유공사-SK이노베..
HF, 스트레이트 M..
대우건설, 노량진..
KOEM ‘오션뉴딜 ..
중부발전, 스웨덴..
카카오, 제주에 두..
K-water, 충주 3수..
동서발전-한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