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4.21 수 22:54
  에너지정책
  에너지기업
  플랜트
많이 본 기사
<뉴스 해설> 새만금 개발사업 어..
DL이앤씨, 경기도 의왕서 신혼희..
가스공사 ‘배관망 안정화 작업’..
엔지니어링업계 ‘기술사에 독점..
국토부, GTX-A 철도차량 실물모형..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 내년 착공..
한수원, 해외시장 수출 확대 ‘청..
국토부,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
티웨이항공, 중대형기 3대 임대계..
[인사] 전문건설공제조합..
[인사] 한국전력공사
[부음] 남기섭(한국수출입..
[인사] 해양수산부
< PR 마당 > 인테리어 자재도 친환경이 ‘대세’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친환경이 모든 산업에서 떼려야 뗄 수 없..
<뉴스 해설> 새만금 개발사업 어떻게 진행되고 있나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새만금간척사업은 방조제 축조로부터..
대기자의 법 이야기/ 공수처, 헌법정신 위반이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생긴다. 공수처가 국가 조직으로 생기는 것은..
 
한난,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 준공
연 1650㎿h 전력 공급에 이산화탄소 770t 감축 2021-03-05 17:33:31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가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를 준공했다. 


한난은 여수광양항만공사(YGPA)와 지난달 광양항 자전거도로 태양광발전소 사업개시 신고를 완료했다고 5일 밝혔다. 


한난은 YGPA와 함께 미세먼지 없는 친환경 항만을 목표로 지난 2018년부터 광양항 인근 유휴부지에 태양광발전소 건설을 추진해왔다. 


이번에 준공한 태양광발전소는 1.2㎿급으로, 광양항 서측배후단지 일대 폭 1.8~2m, 길이 4㎞의 자전거도로에 설치됐다. 
태양광 개발에 따른 환경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기존 시설물을 활용하고 주변 시설물과의 조화를 고려해 단일 구조물 방식(One-Post Type)을 도입한 것이 특징이다. 


본격 운영에 들어가면 연간 1650㎿h의 전력 공급과 770t의 이산화탄소 감축 효과가 발생할 전망이다. 


한난 관계자는 “기후변화 대응, 탄소중립 등 글로벌 新 패러다임에 적극 대응하는 한편, 향후에도 신재생에너지 기반의 그린뉴딜사업 등에 지속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태영건설, 올 1분..
정하영 김포시장,..
기계설비조합 “엔..
K-water, 지자체·..
경기도의회, 민자..
인천공항, 중소기..
BPA, 신입·경력직..
행복청, 올해 세종..
포스코O&M, ESG 경..
인천공항공사-유관..
아시아나, 국내 전..
선박 질소산화물 ..
국토부, 제4차 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