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2.28 12:14
  에너지정책
  에너지기업
  플랜트
많이 본 기사
코나 전기차 등 2만6699대 자발적..
벤츠·현대차 등 171개 차종 47만..
“광명시흥 신도시 후속조치 구체..
동서발전, 2030년까지 연료전지 ..
<분양 포커스> 현대건설 ‘힐스테..
대우건설, 도면 정보공유·협업 ..
행복청, 부강역~북대전IC 연결도..
신세계 등 3사, 영업 종료 인천공..
엔협, 엔지니어링기업 디지털 전..
[인사] 한국부동산원 손태..
국토부 윤성원 차관, 청주..
[인사] 한국지역난방공사..
[인사] 건설공제조합
<뉴스 이슈> 소영환 경기도의원 “일산대교, 경기도 등이 인수해야”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영환 의원(고..
사건기자의 법 이야기/ 공수처, 헌법정신 위반이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생긴다. 공수처가 국가 조직으로 생기는 것은..
 
한전 ‘제1차 ESG위원회’ 개최
2021-01-18 14:01:37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한국전력공사는 15일 서울 서초구 한전 아트센터에서 ‘제1차 ESG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위원회는 올해 운영계획 의결을 시작으로, 안전기본계획 보고, ESG경영 강화를 위한 토의 순으로 진행됐다.


ESG위원회는 ESG기반의 경영체계 강화와 성과 창출을 목적으로 지난해 12월 마련됐다.

 

위원회는 ESG 경영전략 및 관련 사업계획 수립에 대한 자문을 제공한다.
또 지속가능경영 전반의 방향성 점검과 문제점을 감독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한전 관계자는 “해외 신규 석탄화력발전사업 추진 중단을 선언하는 등 경영 전반에 걸쳐 ESG를 강화하고 있다”며 “앞으로 ESG위원회를 중심으로 사회적 책임, 투명한 지배구조 등을 포괄하는 실천 의지를 가지고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광명 시흥에 7만 ..
올 공공부문 시설..
“시멘트산업 탄소..
엔협, 엔지니어링..
가덕도신공항특별..
IPA ‘더 공정한 ..
동서발전, 2030년..
스마트지적사업 연..
“건설인력 양성 ..
GPPC-안산시, 해양..
YGPA, 세계 친환경..
“광명시흥 신도시..
건설사 926곳,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