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19 화 0:59
  정책종합
  LE Top뉴스
많이 본 기사
두산인프라코어, 2021년형 굴착기..
한국조선해양, 올 들어 1조3000억..
안산 자이센터프라자 현장, 흙막..
정부, 1조1000억 규모 ‘자율주행..
대한항공, 공정위에 아시아나 기..
전기차 충전소 주거지역에도 설치..
건설 분야 공제조합, 낙하산 취임..
종합건설업 직접시공, 인센티브로..
의왕시 ‘왕송 공공하수처리시설..
[인사] 승강기공단 강희중..
[인사] 건축사협회 석정훈..
[인사] 한국수출입은행 상..
[인사] 한국수출입은행
<분양 포커스> 현대ENG ‘힐스테이트 신도림역 센트럴’ 정당계약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28일과 29일 ‘힐..
<인터뷰>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국토경제신문 장신애 기자> 경기도의회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
사건기자의 법 이야기/ 공수처, 헌법정신 위반이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생긴다. 공수처가 국가 조직으로 생기는 것은..
 
‘한국판 뉴딜’ 앞세워 세계 그린·디지털 시장 선점
정부, 관계부처 합동 ‘K-뉴딜 글로벌화 전략’ 발표' 2021-01-13 17:05:39

[국토경제신문 전병수 기자] 정부는 한국판 뉴딜을 통해 코로나 이후 전 세계 그린·디지털 시장 선점에 나서기로 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3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6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겸 ‘제9차 한국판 뉴딜 관계 장관회의’에서 이런 내용이 담긴 ‘K-뉴딜 글로벌화 전략’을 발표했다.


정부는 우선 그린뉴딜 분야에서 그린에너지 등 해외수주를 2019년 15GW에서 2025년까지 30GW로 확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그린뉴딜 등에 수출금융 30조 원을 공급하고 그린뉴딜 프로젝트 맞춤형 수출보험 신설을 신설하기로 했다. 또 해외사업 공공 예비타당성조사 기간을 4개월에서 2개월로 단축하기로 했다.


특히 4대 시장별 특성을 고려한 유망 프로젝트를 내달 중 발굴·선정해 금융조달·컨설팅·마케팅·입찰참여 등 원스톱 솔루션을 지원할 계획이다.


4대 전략시장은 선진 성숙시장(미국, EU 등), 신흥 성장시장(동남아, 중남미 등), 분산전원 유망시장(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에너지 다각화 시장(사우디아라비아, UAE 등)을 말한다.


디지털 뉴딜분야에서는 ICT 제조업과 서비스업 수출액을 합친 디지털 수출액을 2019년 1800억 달러에서 2025년까지 2500억 달러로 확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올해 글로벌 벤처펀드 2000억 원, 디지털 수출기업 전용자금 300억 원을 조성해 지원하기로 했다. 동시에 ICT 솔루션 수출기업에 대한 전주기 해외진출 지원을 400개사에서 1000개사로 확대하기로 했다.


정부 관계자는 “주요국의 그린·디지털 경제 전환에 따라 관련 시장은 성장 중이며 글로벌 협력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며 “글로벌화 전략을 뉴딜 초기단계부터 병행, 해외시장 선점을 통한 성과확산 선순환구조를 확립하겠다”고 밝혔다.



전병수 기자dolsum2020@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시장 예상 뛰어..
서울시, 올해 안전..
한난 ‘우수 연구..
조달청, 혁신제품..
에어부산, 설 연휴..
승강기공단, 동반..
티웨이항공, 영상..
해수부, 양식장 H..
‘문서탁상자문 금..
무산 위기 ‘포천..
한전 ‘제1차 ESG..
HUG, 인천지소 개..
BRT 사업 인천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