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8.14 금 8:29
  정책종합
  LE Top뉴스
많이 본 기사
소규모 에너지 자원, 가상발전소..
분양가상한제 주택 입주자 거주 ..
한국철도 사장, 호남지역 수해 복..
LH, 함양 농촌유토피아 시범사업..
부산항 북항 홍보관 12일 개관
SK건설·HDC현산 ‘DMC SK뷰 아이..
고양시에 4만2000명 수용 아레나..
삼성물산, 싱가포르 건축물 품질..
GS건설, 수색증산뉴타운 3개 단지..
[인사] 한국시설안전공단..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한국에너지공단
[인사] 인천항만공사..
<뉴스 화제> LX, 접경지역 재건촌에 지적재조사 추진
[국토경제신문 장신애 기자]  국토교통부와 한국국토정보공사(..
<뉴스 이슈> GS건설, 지하층 안전관리 블루투스로 한다
[국토경제신문 장신애 기자] GS건설이 건설 현장 지하층에 블루투스..
사건기자의 법 이야기/ 미필적 고의
최근 미필적 고의라는 법률용어가 뉴스에 자주 등장하고 있다. 박원순..
 
물류 배송·인프라 혁신 기술개발사업 예타 통과
물류 디지털화 통한 IT활용률 20% 향상 기대 2020-07-03 16:37:43

[국토경제신문 한양규기자]국토교통부는 물류 배송·인프라 혁신 기술개발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를 최종 통과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공공 R&D 투자를 통해 노동의존적이던 생활물류 산업을 로봇, 사물인터넷, 블록체인 등 4차 산업혁명 첨단기술과 접목해 선진국 수준의 물류기술을 조기에 확보하기 위한 사업으로 21년부터 27년까지 7년간 총 ,461억원을 투입해 생활물류 배송 및 인프라 기술분야와 물류 디지털 정보 통합관리 기술분야 등에 대해 13개 세부기술을 개발하는 사업이다.
 

국토부는 증가하는 물동량에 비해 도심 내 인프라 확보가 어려운 점을 감안, 업체 간 공동으로 화물을 분류·하역·적재하는 시스템을 개발하고 나아가 배송효율 증대를 위한 공동배송 기술개발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또한 신도시 내 공동구를 설치하거나 기성 시가지 내 지하철을 이용하는 등 지하공간을 활용한 첨단 도시물류기술을 개발한다.


국토부 관계자는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 화물의 변질·파손을 방지하기 위한 실시간 화물운송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하고 창고 등 물류시설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한 스마트 자원관리 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사업을 통해, 전세계적으로 혁신경쟁이 활발한 물류분야에서 우리나라가 물류기술 혁신기반을 조기에 확보할 것으로 기대되며 화물처리 효율화를 통한 배송비용 10% 절감, 화물차 대기오염·폐기물 저감을 통한 생활물류 환경오염 15% 감소, 물류 디지털화를 통한 IT활용률이 20% 향상될 것으로 국토부는 전망했다.


 



한양규 기자ykhan@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고양시에 4만2000..
현대건설, 철강 부..
동서발전, 비대면..
공항공사-건설안전..
서부발전 “가스터..
남동발전, 2025년..
인천공항 신규 헬..
‘언택트 시대’ ..
석유공사, 동해 부..
건설기계안전관리..
국산 수중건설로봇..
수은, 한화에너지..
서울 36만 등 수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