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8.14 금 8:21
  수주·발주
  입찰·낙찰
  기업뉴스
  공기업동향
많이 본 기사
소규모 에너지 자원, 가상발전소..
분양가상한제 주택 입주자 거주 ..
한국철도 사장, 호남지역 수해 복..
LH, 함양 농촌유토피아 시범사업..
부산항 북항 홍보관 12일 개관
SK건설·HDC현산 ‘DMC SK뷰 아이..
고양시에 4만2000명 수용 아레나..
삼성물산, 싱가포르 건축물 품질..
GS건설, 수색증산뉴타운 3개 단지..
[인사] 한국시설안전공단..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한국에너지공단
[인사] 인천항만공사..
<뉴스 화제> LX, 접경지역 재건촌에 지적재조사 추진
[국토경제신문 장신애 기자]  국토교통부와 한국국토정보공사(..
<뉴스 이슈> GS건설, 지하층 안전관리 블루투스로 한다
[국토경제신문 장신애 기자] GS건설이 건설 현장 지하층에 블루투스..
사건기자의 법 이야기/ 미필적 고의
최근 미필적 고의라는 법률용어가 뉴스에 자주 등장하고 있다. 박원순..
 
현대제철, 순천공장 연속압연공정 ‘제1호 혁신명소’ 인증
2020-07-03 16:23:54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현대제철은 순천공장 내 연속압연공정을 제1호 혁신명소로 인증했다고 3일 밝혔다. 


혁신명소는 설비 강건화를 통해 설비를 도입 당시 성능으로 복원하고 유지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한 우수 단위 공정에 부여하는 명칭을 말한다.


순천공장 연속압연공정은 현대제철의 혁신활동인 ‘HIT(Hyundai steel Innovation Together)’를 통해 가시적 성과를 보여 왔다. 


현대제철은 장치산업의 미래는 설비 효율화를 통한 수익성 확보와 설비 강건화가 핵심이라고 보고 HIT 운동을 전개해오고 있다. 


순천공장은 연속압연공정을 설비 강건화 모델로 선정, 설비성능을 향상시키는데 초점을 맞춰왔다. 
작업장 환경을 개선하고 설비성능을 저하하는 불합리 요소를 발굴해 제거해왔다. 


이를 통해 연속압연공정으로 발생할 수 있는 있는 흠집인 롤 마크로 인한 품질 부적합이 개선됐다. 
이 같은 성과를 인정 받아 첫 번째 혁신명소로 선정됐다. 


현대제철 안동일 사장은 “제 모습을 찾은 설비를 보니 임직원이 한 마음으로 펼쳤을 협업과 노력이 보에 선하다”며 “이 같은 혁신활동을 바탕으로 어려운 경영 위기를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고양시에 4만2000..
현대건설, 철강 부..
동서발전, 비대면..
공항공사-건설안전..
서부발전 “가스터..
남동발전, 2025년..
인천공항 신규 헬..
‘언택트 시대’ ..
석유공사, 동해 부..
건설기계안전관리..
국산 수중건설로봇..
수은, 한화에너지..
서울 36만 등 수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