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5.29 금 11:56
  수주·발주
  입찰·낙찰
  기업뉴스
  공기업동향
많이 본 기사
건협 서울특별별시회, 운영 문제..
3기신도시, 부천대장 등 5곳 지구..
한전KDN, 디지털 트윈 기술 세미..
대림산업 아크로 “맞춤형 주방 ..
수도권 공공분양주택, 3~5년 의무..
철도공사 등 대전 등지 21개 기관..
터키 고속철도 수주 ‘리딩 팀코..
남동발전-부산대, 바이오매스 연..
건협 “내년 SOC 예산 30조 이상..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한국수력원자력
[인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인사] 행정중심복합도시..
창간 12주년 특별기획/ 코로나19, 국내 건설 어떻게 극복해야 하나
코로나19가 올해 건설투자는 물론 부동산시장까지 강타하며 경제위기..
창간 12주년 특별대담/ 박선호 국토교통부 1차관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박선호 <사진> 국토교통부 제1..
 
코로나19에 중견·지방 건설사, 물량·자금난 ‘이중고’
건설업 경기실사지수 3월 59.5… 중견사는 51.2까지 하락 2020-04-02 11:21:31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로 인한 건설사 체감경기가 악화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신규 공사 물량이 줄어든 데다 자금 조달까지 어려움을 겪는 중견과 지방 건설기업을 중심으로 한 침체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일 한국건설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지난달 건설기업 경기실사지수(CBSI)가 전월 대비 9.4p 하락한 59.5를 기록했다.
이는 7년 1개월 만의 최저치다.


건산연 박철한 부연구위원에 따르면 통상 비수기인 겨울을 지난 3월에는 발주가 증가하며 지수가 3~5p 상승한다.
3월 지수가 도리어 10p가량 하락한 것은 글로벌 금융위기 발생 전인 지난 2008년 이후 처음 있는 일이라는 설명이다.


신규 공사수주 BSI의 경우 12.1p 하락한 61.6을 기록했다.
이 역시 6년 1개월 만의 최저치다.
코로나19로 예정된 공사 발주도 제대로 진행되지 않아 건설사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것이다.


특히 중견과 지방 건설기업은 체감 지수가 51.2까지 떨어졌다.

공사물량 부족에 더해 자금조달까지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달 CBSI는 67.2로, 7.7p 상승했다.


박 부연구위원은 “이달 건설경기 침체가 다소 개선될 것으로 전망하고는 있지만, 지수는 여전히 60선에 불과하다”며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건설경기 부진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조후현 기자joecho@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건협 서울특별별시..
건설투자 경제회복..
GS건설 ‘광양센트..
서울시, 건설노동..
KOEM-해양교통안전..
IPA-기업은행, 인..
‘원전 기업에 투..
SRT 수서역에 대형..
시설안전공단, 다..
기간안정산업자금..
한전KDN, 에너지I..
동서발전-하나금투..
롯데건설 시공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