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4.6 월 8:41
  도로
  철도
  항공
  물류
  교통
  자동차
  건설기계
많이 본 기사
LX 강동송파지구, 서울 성내전통..
산은, LCC 2곳에 700억 추가지원..
에너지공단, RPS 고정가격계약 경..
코로나에 발목잡힌 도시정비사업..
현대상선, HMM로 사명 변경 ‘해..
쌍용차, 커넥티드카 시스템 ‘인..
삼성물산, 새 래미안 브랜드 필름..
철도공단, 중소·사회적기업 제품..
국토부, 타워크레인 부실 점검기..
[인사] 행정중심복합도시..
[인사] BPA 건설본부장에..
[인사] 조달청 
[인사] 기계설비건설공제..
여의도 칼럼/ 유권자 현명한 한표 행사 기대해본다 지난 2일 4·15 총선 공식 선거유세의 막이 오르면서 지역마다..
<뉴스 화제> 삼성 래미안, 아파트 브랜드파워 19년째 1위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의 아파트 브랜드 래..
<인터뷰> 이상호 건산연 원장, ‘혁신 위한 생태계 변화’ 강조 [국토경제신문 한양규 기자]  “건설 산업의 혁신을 위해..
 
도로공사, 화물차 후미 추돌사고 예방 ‘왕눈이’ 스티커 개발
2020-03-26 10:54:39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한국도로공사는 화물차 후미 추돌사고를 예방하는 ‘잠 깨우는 왕눈이’ 스티커를 개발해 보급 확대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잠 깨우는 왕눈이는 눈(目) 모양의 반사지 스티커다.
주간에는 후방차량 운전자의 시선을 유도하고 야간에는 전조등 빛을 약 200m 후방까지 반사시켜 전방 주시태만·졸음운전을 예방한다.


지난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최근 3년간 고속도로에서 화물차 후면부 추돌로 인한 사망자가 전체 사망자의 약 40%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들 중 61%가 야간에 발생했다. 


후미 추돌의 원인은 졸음이나 주시태만이 대부분이며 야간에는 전방 시인성 또한 좋지 않기 때문에 발생빈도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도로공사는 설명했다. 


도로공사는 ‘감시의 눈’ 효과에 착안해 왕눈이 스티커를 개발했다.
3개월간 부산·경남지역 100명을 대상으로 한 시범 운영에서 운전자 94%가 추돌사고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의견을 밝혔다.

 
도로공사는 내달부터 전국 주요 휴게소에서 화물차·버스를 대상으로 왕눈이 스티커 부착운동을 진행한다.

고속도로 운행이 많은 화물운송업체와 고속·광역버스회사를 대상으로 적극 홍보에도 나선다. 


또 한국교통안전공단 등 유관기관과도 보급 확대를 협의 중이며 고속도로 휴게소나 주유소에서의 판매를 추진하고 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왕눈이가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유도해 후미 추돌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진택 기자meill777@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코로나19에 중견·..
LH, 남양주왕숙지..
공항공사, 코로나..
KB국민은행 ‘4대..
조달청, 4월 첫째..
도로공사-고속도로..
동서발전, 창립 1..
남동발전, 발전부..
YGPA, 연구개발 전..
HUG, 코로나19 대..
정부, 실내건축 적..
철도공단, 내년 선..
산은, 스타트업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