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4.5 15:28
  도로
  철도
  항공
  물류
  교통
  자동차
  건설기계
많이 본 기사
LX 강동송파지구, 서울 성내전통..
에너지공단, RPS 고정가격계약 경..
산은, LCC 2곳에 700억 추가지원..
코로나에 발목잡힌 도시정비사업..
현대상선, HMM로 사명 변경 ‘해..
쌍용차, 커넥티드카 시스템 ‘인..
삼성물산, 새 래미안 브랜드 필름..
철도공단, 중소·사회적기업 제품..
국토부, 타워크레인 부실 점검기..
[인사] 행정중심복합도시..
[인사] BPA 건설본부장에..
[인사] 조달청 
[인사] 기계설비건설공제..
여의도 칼럼/ 유권자 현명한 한표 행사 기대해본다 지난 2일 4·15 총선 공식 선거유세의 막이 오르면서 지역마다..
<뉴스 화제> 삼성 래미안, 아파트 브랜드파워 19년째 1위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의 아파트 브랜드 래..
<인터뷰> 이상호 건산연 원장, ‘혁신 위한 생태계 변화’ 강조 [국토경제신문 한양규 기자]  “건설 산업의 혁신을 위해..
 
한국철도·SR, 코로나19 비상대응체제 돌입
기지입고 모든 열차 방역… 전 직원 마스크 위생장갑 착용 2020-02-24 16:38:42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한국철도공사와 SR이 코로나19 감염증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비상대응체제에 돌입했다. 


한국철도는 23일 손병석 사장 주재로 긴급대책회의를 갖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전사적인 역량을 총동원해 대응키로 했다.


한국철도는 열차 운행 전후마다 하는 소독에 더해 모든 열차의 기지 입고 시 추가로 방역을 실시하고 특히 많은 고객이 이용하는 KTX는 하루 평균 4.5회를 소독한다. 
역사와 고객 접점시설은 소독을 매일 2회로 늘린다. 


역무원 등 고객 접점 직원뿐 아니라 모든 직원이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토록 하고 전 직원에 대한 발열체크를 매일 3회씩 실시한다.
직원 중 확진자가 발생하면 즉시 해당 사업장을 방역하고 다음날까지 폐쇄키로 했다. 
결원이 발생할 경우 매표창구 일부 폐쇄 및 열차 감축운행 등 대책을 강구하기로 했다.


SR도 같은 날 권태명 대표 주재로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고객 안전 확보 방안 마련에 나섰다. 


SR은 강남구청과 협력해 수서역에 열화상카메라 2대를 추가 설치하고 모든 출입 고객을 대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키로 했다. 


일반방역, 특별방역으로 나눠 실시하던 열차와 역사 내 방역활동을 모두 특별방역으로 강화한다. 
SRT 열차에 대해서는 1일 1회 특별방역을 1일 4회로 확대하고 수유실 등에 손 소독체를 추가 비치키로 했다.  

 
고객 접점 중심으로 진행하던 대책본부를 전사 총력지원체제로 전환한다. 
SR도 한국철도와 마찬가지로 고객 접점 직원뿐 아니라 모든 직원이 마스크를 착용토록 했다. 


직원 감염자 발생 시 사무공간 폐쇄라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본사기능 이전 비상근무지 확보와 재택근무시스템도 점검했다.

 
SR 권태명 대표는 “직원이 감염될 나올 경우 열차 운행에 차질도 불가피한 만큼 임직원 개개인이 예방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고 고객 안전 확보를 위해 총력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임진택 기자meill777@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코로나19에 중견·..
LH, 남양주왕숙지..
공항공사, 코로나..
KB국민은행 ‘4대..
도로공사-고속도로..
동서발전, 창립 1..
남동발전, 발전부..
YGPA, 연구개발 전..
HUG, 코로나19 대..
정부, 실내건축 적..
철도공단, 내년 선..
산은, 스타트업에..
한전KDN, SROI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