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2.28 금 16:41
  해양
  항만
  선박
많이 본 기사
포스코건설 분당 현장 관리직원 ..
포스코건설, 여의도 파크원 ‘코..
反조원태 연합, 의안상정 가처분..
세종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
올해 새만금 지역 300억 이상 대..
‘코로나 공사중단’ 우려가 현실..
남양주 다산신도시 경의중앙선 부..
내달 25일 ‘건설기술인의 날’ ..
국토진흥원, 레고형 셔틀·포장시..
[인사] 국토교통부
[부음] 안상훈(한국수출입..
[인사] 새만금개발청
[인사] 대한전문건설협회..
<社 說> 정책전환 안하면 2% 성장도 버겁다 한은이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낮췄다. 해외투자기관등이 일제히 ..
<분양 하이라이트>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청량리역’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현대건설이 내달 ‘힐스테이트 청..
<이 사람> 26대 전기공사협회장에 류재선 회장 재선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제26대 한국전기공사협회장에 류재선 ..
 
해운조합, 조합원사 대출이자 지원
2020-02-14 09:57:12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한국해운조합이 조합원사의 대출이자를 지원한다. 

 

해운조합은 13일 IBK기업은행과 ‘동반성장 금융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달 Sh수협은행에 이어 두 번째다. 
이를 바탕으로 조합원을 위한 동반성장 금융지원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동반성장 금융지원사업은 국내외 해운경기 침체에 따른 경영환경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조합원사에 대출이자를 지원하는 것이다. 
해운조합이 IBK기업은행에 연간 60억 원을 예탁하면 여기서 발생한 이자를 조합원 대출금리 감면에 활용하게 된다.


해운조합은 매월 조합사업 기여도 등에 따라 금융지원 사업후보자를 선정, 추천해 IBK기업은행이나 Sh수협은행, BNK부산은행에서 신규 대출 시 업체별 최대 10억 원까지 대출 이자의 1%를 자동감면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지원 신청서는 해운조합 본부 및 각 지부를 통해 연중 상시 접수 가능하다.
추천된 사업후보자는 해당 금융기관의 여신심사 기준에 따라 대출심사를 진행, 금리를 자동감면 받게 된다.


해운조합 임병규 이사장은 “앞으로도 우리 조합원을 위한 신사업 발굴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진택 기자meill777@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코로나 공사중단..
탈원전 정책, 산업..
철도공단 강원본부..
강원 고성군 등 미..
코로나19 확산에 ..
행복청, 도시건축..
오송~청주 도로확..
反조원태 연합, 의..
K-water 박재현 사..
해수부, 해운물류..
KOEM, 27년 전 침..
BPA ‘부산항 추락..
경기도시공사, 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