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3 목 18:29
  협회
  단체
  연구기관
많이 본 기사
고양삼송 단독주택 단지에 물류창..
도로 위 공공주택 ‘신내 컴팩트..
한남하이츠 재건축 수주, GS건설..
영등포역 쪽방촌, 1200가구 ‘공..
스마트 건설기술에 2025년까지 2..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 설..
포스코건설, 중소 협력사 대금 조..
올해만 3명 사망… 정부, 소형 타..
<뉴스 돋보기> 쌍용차, 3년 연속..
[인사] 한국철도기술연구..
[인사] 산업은행
[인사] 한국에너지공단
[인사] 해양수산부
여의도 칼럼/ 일자리 늘리기, 냉철한 현실인식 필요하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해 고용지표가 양과 질..
LE 특별기획/ 부동산 전문 법무법인 탐방/ 이강 [국토경제신문 한양규 기자] 법무법인 이강은 건설인들 사이에서 의..
<뉴스 돋보기> 쌍용차, 3년 연속 다카르 랠리 완주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쌍용자동차는 지옥의 레이스로 불리는..
 
도시자원 복합플랜트시설 준공
다양한 폐기물 동시 처리 에너지 생산… 효율·경제성 25% 증가 2019-12-13 18:20:16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국토교통부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은 13일 인천시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SL공사)에서 ‘도시 폐자원 에너지화 복합플랜트시설’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 시설은 국토부의 ‘도시자원 순환형 복합플랜트 건설기술 개발 과제’의 핵심 연구성과다.
상용시설인 드림파크 클럽하우스 내 전기와 열을 공급하고 ICT 기반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운영관리를 추진하게 된다.


도시자원 복합플랜트는 도시에서 발생하는 생활폐기물, 하수슬러지, 음식물쓰레기 등 다양한 폐기물을 동시에 처리하고 이를 통해 에너지를 생산, 도시에 재공급하기 위한 시설이다. 
그간 도시에서 발생되는 폐기물은 종류별로 개별시설을 통해 처리됨으로써 에너지 생산효율과 경제성이 낮았다. 


국토부의 도시자원 복합플랜트 R&D 과제를 통해 개발된 수열탄화 기반 복합연료 생산기술, 고효율 열병합 기술, ICT 기반 사용자 맞춤형 운영관리기술 등을 적용할 경우 개별시설 대비 에너지 생산량은 25% 증가하고 경제성은 25% 향상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실가스도 30% 저감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국토진흥원 관계자는 “폐자원 에너지화 국산화 기술 실증을 통해 국내외 신재생에너지시장의 점유율 제고 기반을 마련하고 앞으로도 기술과 산업의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고양삼송 단독주택..
한남하이츠 재건축..
한전, 세종시 전기..
타워크레인·덤프..
HUG, 하도급대금지..
HF, 2월 보금자리..
대한항공, 여행사..
해양수산연수원, ..
중부발전-SK가스,..
표준단독주택 공시..
남동발전-에너지공..
KOEM, 해양보호구..
동서발전-UNI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