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3 목 17:5
  도로
  철도
  항공
  물류
  교통
  자동차
  건설기계
많이 본 기사
도로 위 공공주택 ‘신내 컴팩트..
한남하이츠 재건축 수주, GS건설..
영등포역 쪽방촌, 1200가구 ‘공..
고양삼송 단독주택 단지에 물류창..
볼보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 설..
스마트 건설기술에 2025년까지 2..
포스코건설, 중소 협력사 대금 조..
올해만 3명 사망… 정부, 소형 타..
<뉴스 돋보기> 쌍용차, 3년 연속..
[인사] 한국철도기술연구..
[인사] 산업은행
[인사] 한국에너지공단
[인사] 해양수산부
여의도 칼럼/ 일자리 늘리기, 냉철한 현실인식 필요하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해 고용지표가 양과 질..
LE 특별기획/ 부동산 전문 법무법인 탐방/ 이강 [국토경제신문 한양규 기자] 법무법인 이강은 건설인들 사이에서 의..
<뉴스 돋보기> 쌍용차, 3년 연속 다카르 랠리 완주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쌍용자동차는 지옥의 레이스로 불리는..
 
철도공단-포스코, 철도교량 소음·진동 저감 기술 개발
2019-12-13 16:30:01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철도교량의 소음과 진동을 저감시키는 기술이 개발됐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포스코와 함께 철도교량 소음·진동 저감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기술은 강철도교의 상판 내부에 15㎝ 두께의 모르타르를 시공해 소음과 진동을 저감시키는 원리다.
지난해 2월 철도공단과 포스코가 공동개발을 위한 기술협약서를 체결, 연구개발을 진행해 이번에 완료한 것이다.


경춘선 춘천고가교에 시험 시공해 모니터링한 결과, 소음은 5.6%, 진동은 38%가량 저감되는 효과가 확인됐다.


철도공단 김상균 이사장은 “기술이 성공적으로 개발됨에 따라 기술을 설계단계부터 선제적으로 반영, 소음과 진동을 최소화해 친환경 철도건설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고양삼송 단독주택..
한남하이츠 재건축..
한전, 세종시 전기..
타워크레인·덤프..
HUG, 하도급대금지..
HF, 2월 보금자리..
대한항공, 여행사..
해양수산연수원, ..
중부발전-SK가스,..
표준단독주택 공시..
남동발전-에너지공..
KOEM, 해양보호구..
동서발전-UNI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