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5.30 8:23
  수주·발주
  입찰·낙찰
  기업뉴스
  공기업동향
많이 본 기사
건협 서울특별시회, 운영 문제 놓..
저성장 탈피 전략, 건설 중심의 ..
한국철도 등 지방공기업 21곳, 지..
터키 고속철도 수주 ‘리딩 팀코..
SK건설-한진重, 인천 ‘부평 SK뷰..
현대건설, 내달 ‘힐스테이트 대..
서울시, 건설노동자 주휴수당·사..
서울시 ‘4차 산업 기술 융합’ ..
SRT 수서역에 대형 벽화 설치
[인사] 한국철도시설공단..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한국수력원자력
[인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창간 12주년 특별기획/ 떠오르는 건설교통 신기술①
경쟁이 극심한 산업계에서 살아남기 위해 기업들은 자신만의 무기를 ..
창간 12주년 특별대담/ 박선호 국토교통부 1차관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박선호 <사진> 국토교통부 제1..
 
LH, 전국 15개 건설현장서 ‘양방향 소통 간담회’
2019-09-17 13:09:35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현장중심 제도개선을 위해 전국 15개 현장에서 ‘양방향 소통 현장 간담회’를 열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일선 현장에서 근무하는 공사감독, 시공업체 등의 의견을 반영해 건설공사 기술기준 개선사항을 발굴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LH는 지난 4월부터 3개월간 전국 8개 지역본부 15개 현장을 개별 방문해 공사감독, 시공업체 등을 대상으로 제도개선을 위한 인터뷰·간담회를 진행했다. 


간담회에서 제시된 원가·설계·시공기준 등 다양한 의견 가운데 △건설근로자용 주차장 설치기준 개선 △단지 내 공사용 차량 통행에 따른 포장설계 개선 △공사손해보험비용 반영대상 완화 △가설시설물 운영기준 마련 △구조물 터파기 여유폭 개선 등 총 23개의 개선과제를 선정했다. 


현장 시급성 등을 감안해 단계적으로 개선에 착수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현장중심 업무지원 강화를 위해 양방향 소통 현장 간담회를 정례화할 계획이다. 


LH 한효덕 건설기술본부장은 “양방향 소통 현장간담회 정례화 등 지속적인 현장 의견청취 및 제도개선 노력을 통해 기술기준을 개선하고 건설업계와의 상생협력문화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진택 기자meill777@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건협 서울특별시회..
건설투자 경제회복..
SK건설-한진重, 인..
롯데건설, 우수파..
산은, 현대重에 4..
티웨이항공, 키르..
도로공사 ‘정체 ..
건공조, 신문식 전..
대한항공, 수하물..
정부-민간, 2차 특..
해수부 ‘선제적·..
GS건설 ‘광양센트..
서울시, 건설노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