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7 목 12:7
  수주·발주
  입찰·낙찰
  기업뉴스
  공기업동향
많이 본 기사
HUG 이재광 사장 ‘경영 행태·피..
<국감 이슈> HUG 대지원가 제공 ..
감정원 주간 아파트 가격동향, 무..
건설기계안전관리원, 국토부 지원..
감정원, 서울~문산 고속도로 토지..
에너지공기업, 3년 이상 장기보관..
<국감 이슈> 건설기계안전관리원..
지적 오류, LX가 정정 요청해도 ..
HUG, 고객신용정보 관리체계 ‘구..
[인사] 대림산업 대표에 ..
[부음] 전철홍(한국주택금..
[인사] 건설신기술협 10대..
[인사] 대한건설협회
<뉴스 브리핑> DHL, 인천공항 화물터미널 확장에 1750억 투자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국제특송기업 DHL이 오는 2022년까지 ..
<분양 포커스>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대구역’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현대건설은 내달 ‘힐스테이트 대..
<국감 이슈> HUG 대지원가 제공 중단, 2년 지나도 ‘시스템 점검 중’..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아파트 분양..
 
LH, 전국 15개 건설현장서 ‘양방향 소통 간담회’
2019-09-17 13:09:35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현장중심 제도개선을 위해 전국 15개 현장에서 ‘양방향 소통 현장 간담회’를 열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일선 현장에서 근무하는 공사감독, 시공업체 등의 의견을 반영해 건설공사 기술기준 개선사항을 발굴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LH는 지난 4월부터 3개월간 전국 8개 지역본부 15개 현장을 개별 방문해 공사감독, 시공업체 등을 대상으로 제도개선을 위한 인터뷰·간담회를 진행했다. 


간담회에서 제시된 원가·설계·시공기준 등 다양한 의견 가운데 △건설근로자용 주차장 설치기준 개선 △단지 내 공사용 차량 통행에 따른 포장설계 개선 △공사손해보험비용 반영대상 완화 △가설시설물 운영기준 마련 △구조물 터파기 여유폭 개선 등 총 23개의 개선과제를 선정했다. 


현장 시급성 등을 감안해 단계적으로 개선에 착수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현장중심 업무지원 강화를 위해 양방향 소통 현장 간담회를 정례화할 계획이다. 


LH 한효덕 건설기술본부장은 “양방향 소통 현장간담회 정례화 등 지속적인 현장 의견청취 및 제도개선 노력을 통해 기술기준을 개선하고 건설업계와의 상생협력문화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진택 기자meill777@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감정원 주간 아파..
HUG 이재광 사장 ..
SR, 윤리경영위원..
이스타항공, 인천..
철도연, 콘크리트..
SK건설, 인천 ‘루..
부산항건설사무소..
아시아나, A350 1..
한전KPS, 차세대 ..
서울 도시고속도로..
혁신도시 특별분양..
한전KDN, 2019 코..
환경부, 초미세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