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6 금 20:18
  에너지정책
  에너지기업
  플랜트
많이 본 기사
비리·오류 ‘한국철도·LH·한전..
쌍용차, 가나 의료기술 지원사업..
에어서울, 인천~나트랑 신규 취항..
폴라리스쉬핑 ‘Sao Indigo’호 ..
티웨이항공, 내년 하계시즌 항공..
한수원-두산重, 풍력발전사업 개..
<분양 포커스> 쌍용건설 ‘쌍용 ..
건설기계안전관리원, 2019년 하반..
SR, 9일 SRT 개통 3주년 기념 고..
[인사] 동국제강
[인사] 전문조합 신임 이..
[인사] 한국중부발전
[결혼] 조재욱(전 한전KD..
기고/ 친환경 건설기계, 신차 보조금 도입돼야
우리나라의 대기환경은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추진으로 과거 20여 년 ..
<분양 하이라이트> 현대ENG ‘힐스테이트 에코 덕은’ 오피스텔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힐스테이트 ..
<이 사람> IMO 임기택 사무총장 연임 성공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국제해사기구(IMO) 임기택 사무총장 &..
 
한전, 자체개발기술 국제전시회서 수상
2019-07-12 17:43:51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한국전력공사가 자체개발한 발명품으로 국제발명품전시회에서 수상했다.
한전은 자체개발한 ‘지중 전력구 감시장치’와 ‘활선상태 현수애자 실시간 절연성능 진단장비’가 미국 실리콘밸리 국제발명품전시회에서 금상과 특별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지중 전력구 감시장치는 자율주행 모노레일에 열화상카메라를 장착해 설비상태를 진단하는 시스템으로, 사람이 전력구 안으로 직접 들어가지 않고도 설비상태를 진단할 수 있다.
국제 발명가협회 특별상과 모로코 발명협회 특별상을 받았다.


활선상태 현수애자 실시간 절연성능 진단장비는 가공 송전선로 애자의 절연저항을 측정해 절연 성능을 진단하는 장비다.
측정과 동시에 애자의 이상 유무를 진단할 수 있어 높은 진단 정밀도를 인정받았다.
국제 발명가협회 금상과 중국 발명가협회 특별상을 수상했다.


한전 김태옥 기술기획처장은 “이번 수상으로 한전 자체개발 기술의 우수성을 해외 시장에 알렸다”며 “기술이전, 제품수출 등 해외시장 개척의 교두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한화건설, 현장별..
비리·오류 ‘한국..
HUG, 기금 도시재..
한수원, 신고리 3..
서부발전-쌍용양회..
국토부, 예비당첨..
삼성물산-삼성ENG..
원전 ‘팀코리아’..
철도공단, 신규 기..
대우조선, 국방 연..
‘회계오류’ 한국..
인천공항공사 인재..
LX, 공간정보 창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