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7.24 수 9:5
  해양
  항만
  선박
많이 본 기사
거꾸로 가는 김포 신도시 교통행..
해운조합, 대의원 26명 선출
경기도시공사, 감사자문위 설치
‘2.8조’ 서울~세종 고속道 세종..
한전 등 36개 공공기관 ‘청렴사..
LH, 안전부패 예방 토론회 개최
KOEM ‘5000t급 다목적 대형방제..
현대건설 컨소시엄, 내달 부천 ‘..
HF, 부산 취약계층 주거 개선 나..
[부음] 정경구(HDC현대산..
[인사] 경기도시공사 전형..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새만금청 차장에 ..
<뉴스 브리핑> 서울시 ‘자전거 고속도로’ 추진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서울시가 ‘자전거 고속도로(CRT..
<분양 포커스> SK건설, 견본주택에 첨단기술 접목 ‘신흥 SK뷰’ 눈길..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SK건설이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
<지상 중계> 민자사업 활성화, 일관성 있는 정책이 중요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민간투자사업의 새로운 방향 정..
 
삼성重, 수에즈막스급 원유운반선 2척 수주
2019-07-11 14:58:54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삼성중공업은 파나마 지역 선사로부터 수에즈막스(S-Max)급 원유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고 11일 밝혔다. 
수주액은 1467억 원이다. 


수에즈막스는 화물을 가득 실은 상태에서 수에즈운하를 통과할 수 있는 최대 선형을 말한다. 
크기는 13만~15만t급이다. 

 
삼성중공업이 이번에 수주한 원유운반선은 질소산화물 저감장치, 선박평형수 처리장치 등을 탑재해 친환경 규제에 적합하다. 
연료 절감 기술을 대거 적용, 운항 효율성을 높였다. 


삼성중공업이 독자 개발한 차세대 스마트십 시스템 ‘에스베슬(SVESSEL)’도 탑재했다. 
이를 통해 △연료 소모량 절감 가능한 최적 운항(항로) 계획 수립 △실시간 장비상태 감시 및 고장 진단 △육상 원격관제 기능 등을 제공한다. 


이 원유운반선 2척은 오는 2021년 3월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환경규제가 강화됨에 따라 고효율 스마트 선박의 수요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기술력과 품질을 앞세워 수주 물량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2.8조’ 서울~세..
거꾸로 가는 김포..
부영그룹, 아파트..
동서발전, 울산지..
IPA, 인천항 수출..
대한항공, 상반기..
제1종 국민주택채..
부산해수청 “요트..
KB국민은행-무보,..
산은-무역협회, 혁..
도로공사, 휴가철..
LH, 인천검단 3-2..
철도공단, 철도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