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7.21 15:37
  에너지정책
  에너지기업
  플랜트
많이 본 기사
코레일, 일반인 철도교통 관제사..
경기도시공사, 감사자문위 설치
해운조합, 대의원 26명 선출
LH, 공동주택 탄소배출권 획득
한전KDN, 8개 우수협력사 선정
이스타항공-이노시뮬레이션, 가상..
한화건설, 꿈에그린 도서관 85호..
중부발전, 사회복지시설에 희망나..
열차 승차권 취소 위약금 줄어든..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새만금청 차장에 ..
[인사] 국토교통과학기술..
[인사] 건설공제조합
<뉴스 브리핑> 서울시 ‘자전거 고속도로’ 추진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서울시가 ‘자전거 고속도로(CRT..
<분양 포커스> SK건설, 견본주택에 첨단기술 접목 ‘신흥 SK뷰’ 눈길..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SK건설이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
<지상 중계> 민자사업 활성화, 일관성 있는 정책이 중요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민간투자사업의 새로운 방향 정..
 
원전해체연구소 설립 본격화
한수원-4개 지자체, 설립·운영 MOU… 2021년 목표로 추진 2019-04-15 17:43:12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원전해체연구소 설립이 본격화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5일 고리원자력본부에서 한국수력원자력, 부산시, 울산시, 경상북도, 경주시 등이 원전해체연구소 설립과 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원전해체연구소는 오는 2021년 하반기 설립을 목표로 추진된다.
고리원전 내에 경수로 분야의 원전해체연구소가, 경주 감포읍에 중수로 분야의 중수로해체기술원이 각각 들어설 예정이다.
중수로는 원자로 형태, 폐기물 종류 등이 경수로와 달라 별도의 기술과 장비가 필요해 기술원이 설치된다.


원전해체연구소는 원전해체 기술개발과 상용화를 위한 테스트베드, 인력양성과 함께 원전지역 내 원전기업의 해체산업 참여지원 기능도 수행한다.
이를 위해 원자로 모형(Mock-up), 제염성능 평가시설, 절단설비 등 핵심장비를 구축하고 대학, 연구기관 등과도 협력하는 등 산업 허브(Hub) 역할을 한다는 계획이다.


산업부 성윤모 장관은 “고리 1호기 해체를 기회로 원전해체 산업이라는 미래 먹거리 시장을 선점해 나갈 필요가 있다”며 “2022년까지 조기발주, 민관 R&D, 장비구축 등 선제 투자를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조후현 기자joecho@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민자사업, 정책 신..
“주52시간제, 법..
HF, 부산 취약계층..
KOEM ‘5000t급 다..
해운조합, 대의원..
한전 등 36개 공공..
경기도시공사, 감..
LH, 안전부패 예방..
LH-건설기술관리협..
LX-감정평가사협회..
대림산업, S&P 투..
조달청, 7월 넷째..
두산인프라코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