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17 18:14
많이 본 기사
1분 이내 환승 가능 철도역사 한..
100대 건설사 부채비율, 1위 한진..
한국철도 ‘해랑열차’ 화재시험..
OSC, 현장 의존적 건설 대안으로..
생활숙박시설, 오피스텔로 용도변..
정규직 전환 자회사 CEO, 모회사..
대우건설 ‘연희공원 푸르지오 라..
자율주행산업협회 13일 공식 출범..
SM그룹, 건설·해운·제조·중공..
[인사] 기계설비건설공제..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해양수산부
[인사] 한화역사
<국감 이슈> 한국부동산원-kb부동산, 통계 2배 이상 차이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한국부동산원의 주택매매가격지수 상승률..
<국감 이사람> 한수원 방사선관리용역 입찰 ‘그들만의 리그’ 전락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 방사선 폐기물 처리&mi..
대기자의 법 이야기/ 엔산법 개정안, 업역 확대를 위한 꼼수
입법권을 오용하는 국회의원들이 있다. 표 앞에, 후원금 앞에 사..
 
새만금 첫 재생에너지 제조공장 착공
2019-03-26 14:54:37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새만금에 첫 재생에너지 제조공장이 들어선다.
새만금개발청은 26일 재생에너지 제조기업 네모이엔지의 공장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네모이엔지 공장은 새만금산업단지 2공구 6만6000㎡에 들어선다.
네모이엔지는 이 공장에 오는 2022년까지 475억 원을 투입, 육상태양광 구조물과 수상태양광 뷰유체, 에너지저장장치(ESS) 등을 생산할 예정이다.
이를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에 필요한 장비와 부품으로 공급하고, 해외 수출도 한다는 계획이다.


네모이엔지 윤석진 대표는 “새만금산단에서 제품을 생산해 인근 기업에 공급하게 되면 물류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지리적으로도 대중국 진출과 해외수출에 이점이 있어 투자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공항공사, 비용 절..
최근 3년 새 가덕..
해건협-율촌, 해외..
기계설비조합, 강..
티웨이항공, 쿠팡..
대우건설, 재한베..
한화건설, 혁신기..
지난해 지방공항 ..
GS건설 ‘오포자이..
해운조합, 선원공..
DL건설, 서울·대..
에이플러스 ‘컨’..
해양수산연수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