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6.26 수 0:33
  해양
  항만
  선박
많이 본 기사
HF, 7월 보금자리론 금리 0.20%p..
5G 적용 자율주행차, 22일 도심 ..
해양수산연수원-라나코대학, 해양..
인천항 매립부지에 ‘영종드림아..
<스케치> 건설의 날, 김현미 장관..
SR-코레일테크, 철도서비스 향상..
HDC현산, 오크밸리 경영권 인수 ..
LH, 화성 남양뉴타운 준주거용지..
한수원, 체코서 글로벌 봉사활동..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한국남동발전
[인사] 코레일
[부음] 강영길(대한건설협..
<지상 중계> 2019 건설의 날 기념식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건설업계의 화합과 결의를 다지는 건설..
<화제의 신기술> 철도연 ‘접이식 컨테이너’ 상용화 막바지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빈 컨테이너를 1/4 크기로 접을 수 있..
<이 사람> 한승헌 연세대 교수팀, 미국 토목학회 ‘최우수 논문상’ 수..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한승헌 연세대 사회환경시스템 공학부..
 
인천∼중국 카페리 여객 수 사드갈등 이전 수준 근접
지난해 총 80만9058명 이용…스다오 노선 이용 최다 2019-01-11 10:47:26

[국토경제신문 배동호 기자] 인천과 중국을 오가는 10개 해운 노선 중 카페리 여객 수가 늘어 사드 갈등 이전 수준으로 근접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에는 인천~중국 카페리 여객 수가 지난해 모두 80만9058명으로 전년 60만665명 대비 34.7% 늘었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중국과의 사드 갈등이 불거지기 직전인 2016년 92만 명의 88% 정도다.

 

10개 노선 중 여객 이용이 가장 많았던 노선은 인천과 스다오를 오가는 항로로 여객 이용객 수는 17만2000명이었다. 뒤를 이어 웨이하이 12만6000명, 롄윈강 11만3000명, 단둥 10만4000명, 칭다오 7만6000명, 톈진 7만4000명, 옌타이 7만 명 순이었다.

화물 운송량은 모두 43만7000TEU로 전년 44만2000TEU보다 1% 감소했다.

 

우리나라와 중국을 오가는 카페리 정기 조선은 모두 16개로 이중 10개 노선이 인천에 있다.

평택과 군산에는 각각 5, 1개 노선이 개설돼 있다.



배동호 기자dhbae@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삼성물산, 베트남..
UAE 원전정비 수주..
한수원, 중소기업..
경기도시공사, 강..
공항공사, 김포공..
LH, 조직개편 단행..
서울 북부간선도로..
거창 공사중단 숙..
시설안전공단, 우..
두산건설, 미얀마..
인천공항공사 ‘테..
3기 신도시 포럼 ..
아시아나 “헌혈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