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6.17 월 8:24
  협회
  단체
  연구기관
많이 본 기사
대전 판암동 ‘자율주택정비사업..
해외건설업계 “중동 수주, 정부..
공간정보연구원, 전북 대학 산학..
한전 “실시간으로 전기요금 확인..
LX, 공간정보 단체표준 개발 나선..
한수원-SK텔레콤, 스마트발전소 ..
KB국민은행-아톰릭스랩, 디지털자..
영동·홍천·포천, 한수원 양수발..
코레일, 부품 협력사 일본 판로개..
[부음] 이형재(HDC현대산..
[인사] 한국토지주택공사..
[인사] 한국교통연구원&#..
[인사] 한국철도기술연구..
기자수첩/ 공감 못 할 파업에 빌미 제공한 국토부
민노총과 한국노총 등 양대 노총 타워크레인 노조가 지난 4일 리모컨..
<분양 포커스> 현대ENG, 이달 ‘힐스테이트 세운’ 분양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달 말 서울 세운재..
<뉴스 이슈> 철도연, 트램 상용화 방안 모색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지난 1968년 폐지된 트램을 다시..
 
건설업계, 주52시간 보완대책 호소
2018-12-14 17:03:36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건설업계가 근로시간 단축 보완대책 마련을 호소하고 나섰다.
대한건설협회는 근로시간 위반 처벌 계도기간 종료가 임박해오지만 보완대책은 마련되지 않아 조속한 대책 마련을 호소하는 탄원서를 14일 국회 3당 정책위의장, 관련 상임위 등과 고용노동부, 국토교통부 등 관련기관에 제출했다.


건설업은 옥외 작업에 따른 날씨의 영향과 마감 돌관공사나 도로공사의 터널 공사 등 공정별 특성에 따른 연속작업 필요성으로 단축된 근로시간을 적용하기 어려운 현실이다.
특히 규모가 다른 업체가 협업해서 진행하지만 근로시간 단축 적용은 차이가 있어 현장 혼란도 가중되고 있다.
만성적인 공사비와 공사기간 부족에다 이 같은 혼란까지 가중돼 어려움이 더해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이에 따라 업계는 먼저 지난 7월 이전 공사를 근로시간 단축대상에서 제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7월 이전 공사는 종전 근로시간을 기준으로 공사계획을 수립해 단축된 근로시간 규정을 적용하면 안된다는 것이다.
보완대책 없이 무리하게 적용하면 공기지연에 따른 지체상금, 입찰제한 등의 불이익에 품질저하, 안전사고 등 부작용까지 우려된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탄력적 근로시간제 적용을 어렵게 하는 사전 근로일과 근로시간 결정 요건을 폐지하고, 단위기간을 1년으로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건설업은 날씨와 협업, 연계공정, 민원 등 돌발변수가 많은 특성으로 인해 사전 작업일과 시간을 예측한다는 것은 불가능한 수준이다.
종합건설공사는 금액기준으로 75%가 공사기간이 1년 이상이기 때문에 3개월 단위기간으로는 장기 공정이나 연속작업에 대처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올해 종료되는 근로시간 위반에 대한 형사 처벌 유예도 연장할 것을 요구했다.
근로시간 위반 처벌 계도기간 종료는 다가오지만 보완대책에 대한 논의도 이뤄지지 않고 있어 범법자만 양산하는 결과가 우려된다는 것이다.


건설협회 관계자는 “상당수 건설현장이 단축 근로시간을 지킬 수 없는 상황인데 보완대책도 없이 엄격한 잣대만 들이대는 것은 산업의 현실을 무시하고 무고한 범법자만 양산하는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건산연 “탄력근로제 운용 단위 확대해야”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2019 건설의 날’ 기념행사 20일 개최 2019-06-14 11:44:58
5월 전문건설공사 수주 7조2820억 2019-06-12 17:13:08
해외건설업계 “중동 수주, 정부 측면지원·정책금융 확대 필요” 2019-06-12 15:22:19
공간정보연구원, 전북 대학 산학협력 R&D과제 공모 2019-06-11 16:07:11
건설기술인협, 건설워크넷 사업자 정보조회 신설 2019-06-07 16:11:46
해건협, 한-네팔 비즈니스 미팅 개최 2019-06-07 15:34:20
초고성능 콘크리트, 美 연방도로국 혁신상 수상 2019-06-04 17:26:58
건설연-KCL, 건설산업 이슈 협력 강화 2019-06-04 17:13:30
철강협회, 4일 제20회 철의 날 기념식 2019-06-04 15:01:34
건설기술인협, 은퇴 건설기술인 채용 2019-06-03 17:47:11
건설기술업계 “제값 받고 일할 수 있는 환경 조성해달라” 2019-05-31 11:30:37
건설기술인협, 임직원 워크숍 성료 2019-05-29 17:36:35
건설기술관리협회-일본국제건설기술협회, 양국 건설 분야 협력 모색 2019-05-29 09:23:20
건설업계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은 건설사에 과도한 책임 부여” 2019-05-28 17:27:46
전건협, 31일 ‘건설현장 외국인력 활용 정책토론회’ 2019-05-24 14:02:54
건설연, 도로 낙하물 자동 수거 시스템 개발 2019-05-24 09:48:53
‘2019 한국건축기계설비전시회’ 23일 개막 2019-05-23 17:34:53
건설기술인협, 강원 산불 피해 성금 전달 2019-05-22 15:09:54
엔협 ‘엔지니어링산업설계대전’ 공모 2019-05-21 11:32:34
건설기술인협, 사이버연수원 확대 개편 2019-05-20 16:27:25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뉴스
영동·홍천·포천..
SK건설, 영국 첫 ..
제2회 공공주택 설..
LS전선, 친환경·..
이스타항공, 동계..
한전 “실시간으로..
한수원-SK텔레콤,..
‘2019 건설의 날..
LH, 설비기술 콘퍼..
조달청, 6월 셋째..
도로공사 ‘중고차..
현대로템, 자주도..
아시아나, 베트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