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2.16 18:57
  정책종합
  LE Top뉴스
많이 본 기사
국토부, 14일 제주 2공항 기본계..
세종·부산 스마트시티, 하반기 ..
하숙집·원룸·주상복합도 지자체..
‘창립 50주년’ 도로공사, 5대 ..
LG유플러스, CJ헬로 인수… 2위 ..
대우조선, 그리스 LNG 운반선 1척..
LH, 하남감일지구 근린생활시설용..
산은 “한진重 경영정상화작업 지..
해건협, 세계은행 PPP 사업 교육..
[인사] 새만금개발청
[인사] 해양수산부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한국철도기술연구..
<뉴스 브리핑> 부산신항 2단계 배후단지, 제3자 공모로 개발
[국토경제신문 김성원 기자] 부산항 신항 웅동지구 2단계 항만배후..
<뉴스 해설> 예타 면제, 어떤 SOC 사업 포함됐나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정부는 29일 ‘국가균형발전 프로..
<뉴스 이슈> “북미 정상회담 이후 북한 경제개발 가속도” 전망
[국토경제신문 김성원 기자] 이번 달 27∼28일 예정된 북미 정상..
 
“김포시에 지하철 5호선 9호선을 끌어오겠다”
6.13 지방선거 최악의 거짓공약으로 선정 2018-06-25 16:05:10
건설전문기자가 꼽은 ‘무개념 건설공약’으로 낙점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김포시에 지하철 5호선 9호선을 끌어오겠습니다.”
6·13 지방선거에서 최악의 거짓공약은 야당의 김포시장 후보가 내걸었던 ‘지하철 5호선 9호선의 김포연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본지를 비롯한 다수의 건설전문기자가 분석한 ‘수도권 지역 건설교통 분야에 대한 각 후보들의 공약’ 가운데 5호선 9호선의 김포연장 공약이 최악의 거짓공약으로 선정됐다. 
특히 이 공약은 시장후보, 국회의원 후보, 대통령 후보가 내세워야 할 공약인지도 모르고 내건 ‘개념 없는 공약’으로 지적됐다.


건설전문 기자들은 선거공약에 대한 분석 결과 “어떻게 김포시장 후보가 ‘서울시 지하철을 끌고 오겠다’는 공약을 내세웠는지 이해할 수 없다”고 입을 모았다.
건설전문 기자들은 이어 지하철이 생기면 인근 지역 집값이 오르는 공식을 악용, 건설정책 시스템을 잘 모르는 시민들의 표심을 현혹하기 위한 얄팍한 속임수라고 지적했다.
특히 제 1야당 후보가 이 같은 공약을 내세운 것을 두고 야당의 ‘공약점검 시스템’이 마비된 것 아닌가 하는 의문을 제기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서울시가 추진하고 있는 5호선 방화 차량기지의 이전 논의를 ‘자기 선거’에 활용한 꼼수로 지적됐다.
실제로 서울시는 서울 강서구 방화동에 있는 방화차량기지의 외곽 이전 방안에 대한 연구용역을 진행 중이다.


이에 앞서 고양시와 김포시는 지역의 혐오시설로 취급되고 있는 방화차량기지를 유치하는 조건으로 5호선의 ‘우리 지역 연장안’을 각각 제안해 둔 상태다.
용역 결과에 따라 △당분간 그대로 두는 방안 △김포시 외곽으로 옮기는 방안 △고양시 외곽지역으로 옮기는 방안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연구용역에서 △사업타당성 유무 △지하철 이용 수요 등을 감안, 어느 쪽으로 연장해야 경제적 타당성이 있는지의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
만약 사업타당성이 확보돼 고양시나 김포시로의 이전이 확정된다면 김포시민이나 고양시민은 5호선을 탑승할 수 있는 편익을 누리게 된다.
서울시의 행정행위로 인해 김포시민 또는 고양시민이 생각지도 않은 이익을 얻게 되는 것이다.
이 같은 이익을 전문용어로 행정행위로 인한 ‘반사적 이익’이라 일컫는다.


행정행위의 부산물을 마치 자기의 노력으로 유치한 것처럼 포장하려는 선거공약이야 말로 시민에 대한 최악의 속임수라는 것이다.
만약 시장 당선자가 이 선거공약을 이행하려면 ‘김포시 쪽 이전이 경제적 타당성이 있다’는 결과물이 나오도록 연구용역 수행기관에 압력을 행사하는 것이다.
연구용역 수행에 압력을 행사하는 것은 형사처벌의 대상이 되는 대형 범죄행위다.
특히 국가예산이 수반되는 국책사업에 일개 지방자치단체장이 압력을 행사하겠다는 것은 국가행정 시스템을 모르고 내뱉는 허무맹랑한 ‘소음 공약’에 불과하다는 것이다. 
물론 이 공약을 외치던 야당 후보는 당연히 낙선했다.


건설업계 한 관계자는 “유권자들의 통찰력이 천지분간도 못하는 한 후보를 범죄에서 구제한 셈이 됐다”고 평가하고 “허무맹랑한 건설공약으로 시민을 속이는 저급한 선거풍토는 사라져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조관규 기자ok8980@lenews.co.kr
<뉴스 해설> 5호선 방화차량기지 이전논의 어떻게 되고 있나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국내 기업, 카타르 진출 틈새를 노려라 2019-02-07 16:04:39
기해년 건설업계 화두는 ‘안전과 준법’ 2019-01-02 16:59:25
한전기술, 이틀짜리 일자리창출 ‘꼼수’ 들통 2018-12-03 15:38:45
‘지옥철’ 9호선 3단계 개통… 웃지 못하는 이용객 2018-11-29 13:31:37
건설 人災, 근본적 예방체계 필요… 국토부는 뒷짐만 2018-09-19 15:05:26
건설업 국내서 고전 해외서도 부진 돌파구는 ‘북한’ 2018-09-06 19:19:36
건설업계 “중소규모 표준시장단가 적용은 오류” 2018-08-24 11:16:21
“교육기관 신규진입 막아라” 기존 업체 비상 2018-08-01 17:16:55
건설경기 둔화, 경제·고용 악영향… 공공부문 완충 필요 2018-07-30 15:21:30
국토부 산하 공기업, 때아닌 ‘몰래 카메라’ 전쟁 2018-07-27 12:19:25
건설일용직 일자리안정자금 못 받아 2018-07-18 16:09:58
국적 대형항공사 안전 불감증 ‘도마’ 2018-07-06 18:07:11
진접선 김포도시철도, 골재파동 여파 개통 연기 2018-07-05 13:16:00
“김포시에 지하철 5호선 9호선을 끌어오겠다” 2018-06-25 16:05:10
남북 철도 도로 산림 협력회담 26일부터 개최 2018-06-25 15:53:04
건산연 “주52시간 근무, 총공사비 4.3% 는다” 2018-06-11 16:52:43
“인천시 늑장 대처로 검단신도시 1년 또 낭비” 2018-05-30 17:44:38
건설기업 기술경쟁, 주거공간 진화 이끈다 2018-05-25 10:25:44
신재생 발전소 건설, 수상·해상 지역으로 눈 돌려야 2018-05-17 16:51:37
강남 재건축 부담금 1억4000만원 ‘폭탄’ 2018-05-16 10:51:31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뉴스
정부, 해외수주 경..
수직증축 리모델링..
부영그룹, 19단 경..
경기도, 순환둘레..
건설기계 완성차 ..
내달부터 시외버스..
1월 전문건설공사..
KT, AI 서비스 기..
공항공사, 공항 인..
해건협, 해외건설..
롯데건설, 소형 주..
주택학회, 19일 ‘..
대법원, 공인중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