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8.21 수 18:51
  정책종합
  LE Top뉴스
많이 본 기사
<분양 포커스> ‘녹번 e편한세상..
코레일 ‘안전리더그룹 워크숍’..
<뉴스 브리핑> 서울기술硏, 글로..
화물차 1500대에 ‘무시동 에어컨..
K-water, 조지아 물 이용환경 개..
대우건설 ‘이수 푸르지오 더 프..
건공조, 강북구 지역아동 생태체..
제주도, 도로관리에 국토부 PMS ..
LH-경남도, 임대단지에 스마트홈..
[인사] 해운조합 제16대 ..
[인사] 조달청
[인사] 해양수산부 ..
[인사] 국토교통부 ..
<뉴스 브리핑> 서울기술硏, 글로벌 연구 네트워크 강화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서울기술연구원이 미국에서 열린..
<분양 포커스> ‘녹번 e편한세상 캐슬’ 이달 말 2차 분양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대림산업과 롯데건설은 서울시 은..
<이 사람> 경기도시공사 노동이사 박재욱 과장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경기도시공사는 20일 경제진흥본부 박..
 
건산연 “주52시간 근무, 총공사비 4.3% 는다”
직접노무비 최대 25.7% 간접노무비 최대 35% 증가 2018-06-11 16:52:43

[국토경제신문 강한구 기자] 주52시간 근무제가 도입되면 건설업계의 총공사비는 4.3%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됐다.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은 이 같은 내용의 연구보고서를 11일 발간했다.


건산연은 주52시간 근무제 도입에 따른 건설정책과제 연구보고서에서 37개 현장을 대상으로 시뮬레이션을 실시했다.
그 결과 각 현장마다 총공사비가 평균 4.3% 증가할 가능성이 있어 보완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총공사비는 최대 14.5%까지 증가하는 것으로 조사됐는데 직접노무비가 평균 8.9% 최대 25.7% 증가하고 간접노무비도 평균 12.3%에서 최대 35%까지 증가하는 것으로 산출됐다.
건산연은 관리자 인력이 충원돼 간접노무비에 더 큰 영향이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건산연은 기업 입장에서 총공사비 증가율을 최소화하기 위해 근로자 1인당 임금을 삭감하는 시나리오도 분석했다.
그 결과 기존 대비 관리직 13.0%, 기능인력은 8.8%의 임금을 줄여야 하는 것으로 추정됐다고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이번에 시행되는 근로시간 단축 개정안은 단축되는 폭이 가장 크면서도 단계별 적용 시간은 가장 짧다.
이로 인해 인력 수급 문제, 인력 증가로 인한 인건비 상승 문제 등이 단기간 내 해결해야 할 과제로 대두되었다는 것이다.


건산연은 2018년 4월 100개 건설업체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도 전체 응답자의 76.1%가 ‘근로시간 단축이 건설업에 적합하지 않다’라는 답을 했다고 밝혔다.
또 근로시간 단축으로 인한 애로 사항이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공사 기간 및 공사비 증가’가 1순위, ‘공사비 증가에 의한 경영 상태 악화’가 2순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에서는 근로시간 단축과 관련해 발주기관이 취해야 할 조치에 대해서 ‘인건비 상승을 반영한 적정공사비 책정’ ‘적정 공사기간 반영’을 최우선으로 꼽았다.
근로시간을 줄이면서 늘어나는 인건비와 공사기간 등을 함께 고려해야 한다는 것이다.


건산연은 일본의 사례를 들어 업계가 규제에 대응할 시간을 둬야 한다고 주장했다.
일본은 시간 외 노동에 대한 상한을 설정하면서 건설업계에 5년의 유예기간을 둬 발주자와 시공자 모두 규제에 대응할 수 있는 시간을 줬다는 것이다.

 

건산연 최은정 부연구위원은 “기존 진행 중인 공사는 근로시간 단축 적용을 제외하고 향후 발주되는 신규 공사는 근로시간 단축의 영향을 고려해 적정공사비 및 공기 산출이 필요하다”며 “1년 단위의 탄력적 근로제 허용 및 공사 금액을 기준으로 한 사업단위별 적용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강한구 기자hangu@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거꾸로 가는 김포 신도시 교통행정 2019-07-22 10:08:12
민자사업, 정책 신뢰성 유지가 최우선 2019-07-18 16:27:51
건설사, 아파트 브랜드 새 단장 바람 2019-03-29 12:14:13
‘미세먼지 사태’ 공기연장 피해 보전방안 시급 2019-03-08 12:41:46
국내 기업, 카타르 진출 틈새를 노려라 2019-02-07 16:04:39
기해년 건설업계 화두는 ‘안전과 준법’ 2019-01-02 16:59:25
한전기술, 이틀짜리 일자리창출 ‘꼼수’ 들통 2018-12-03 15:38:45
‘지옥철’ 9호선 3단계 개통… 웃지 못하는 이용객 2018-11-29 13:31:37
건설 人災, 근본적 예방체계 필요… 국토부는 뒷짐만 2018-09-19 15:05:26
건설업 국내서 고전 해외서도 부진 돌파구는 ‘북한’ 2018-09-06 19:19:36
건설업계 “중소규모 표준시장단가 적용은 오류” 2018-08-24 11:16:21
“교육기관 신규진입 막아라” 기존 업체 비상 2018-08-01 17:16:55
건설경기 둔화, 경제·고용 악영향… 공공부문 완충 필요 2018-07-30 15:21:30
국토부 산하 공기업, 때아닌 ‘몰래 카메라’ 전쟁 2018-07-27 12:19:25
건설일용직 일자리안정자금 못 받아 2018-07-18 16:09:58
국적 대형항공사 안전 불감증 ‘도마’ 2018-07-06 18:07:11
진접선 김포도시철도, 골재파동 여파 개통 연기 2018-07-05 13:16:00
“김포시에 지하철 5호선 9호선을 끌어오겠다” 2018-06-25 16:05:10
남북 철도 도로 산림 협력회담 26일부터 개최 2018-06-25 15:53:04
건산연 “주52시간 근무, 총공사비 4.3% 는다” 2018-06-11 16:52:43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뉴스
송도~마석 GTX-B ..
대한항공, 일본 노..
남동발전 ‘KOEN ..
산은, 7억 호주달..
K-water, 물산업 ..
건설기계안전관리..
에어서울, 인천~다..
부산해수청, 필수..
서부발전-대성에너..
효성, 탄소섬유에..
에너지공단, 고효..
도로공사 “편의점..
SH공사, 고덕강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