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7.10.17 화 12:59
  도로
  철도
  항공
  물류
  교통
  자동차
  건설기계
많이 본 기사
수색역 일대 복합 광역생활권으로..
도로공사, 제11기 고속도로 기술..
박덕흠 의원, 공공 분야 정규직 ..
박덕흠 의원 “건설현장 안전불감..
에너지공단, 전력저장장치(ESS) ..
에너지공단, 하반기 신재생에너지..
국가주요시설물 152곳 중 보수 필..
박덕흠 의원 ‘공동주택 재난보험..
주택도시기금 지원 부영이 ‘독차..
[동정] 김현미 장관 소사..
[동정] 국토부 맹성규 차..
[부음] 최재준(두산 커뮤..
[인사] 전문조합 경영기획..
데스크 칼럼/ SOC 정책, 실태파악 돼 있는지 묻고 싶다
“정권이 바뀌자 그동안의 정책이 천지개벽 수준, 180도로 바뀌어버린..
<화제의 신기술> 응력분산곡면판
[국토경제신문 신가람 기자] 플라스틱 곡면판으로 콘크리트 개구부..
<지상 중계> 건단련, 11일 ‘SOC 투자 정상화를 위한 긴급 토론회’ 개..
[국토경제신문 신가람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자유한국당 이우..
 
현대ENG, 재능교환프로그램 성과발표회 실시
2017-10-12 16:26:02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현대엔지니어링(대표 성상록)은 12일 외국인-한국인 직원 소통활동인 ‘재능교환프로그램(TEP)’이 계획된 일정을 마치고 참가자들이 모인 가운데 결과 발표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TEP(Talent Exchange Program)는 재능, 취미생활 교류를 통해 외국인-한국인 직원 간 소통을 강화하고 외국인 직원들이 회사와 한국생활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마련된 것이다.

 

외국인-한국인 직원 12개조, 총 27명은 지난 5월 오리엔테이션을 실시한 이후 약 4개월 동안 언어교환, 자전거, 볼링, 마라톤 등 재능과 취미생활을 교류했다.

 

이날 계동 본사에 모인 참가자들은 그동안의 활동 모습을 담은 사진과 영상을 소개하며 추억을 공유했다.

 

인도에서 온 라지쿠마(Rajkumar) 대리에게 한국어를 알려주고 함께 마라톤에 참가한 현대ENG 정근수 대리는 “마라톤을 준비하고 완주를 이뤄내기까지 함께 한 시간을 통해 라지쿠마 대리와 직장 동료를 넘어 돈독한 친구가 될 수 있어 뜻 깊은 활동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의 TEP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됐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실시간 뉴스
건설기술인협회, ..
가산세 71억 HUG…..
8m 이상 떨어진 ..
현대로템 ‘서울 ..
LH, 일자리 정보 ..
철도공단-3개 은행..
티웨이항공, 대구..
한전KDN ‘KDN Pr..
건공조, 순이익 전..
한전, 중소기업 미..
분양광고 건축물 ..
제25회 건설기능경..
한전, ‘1㎿급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