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9.26 수 19:53
  도로
  철도
  항공
  물류
  교통
  자동차
  건설기계
많이 본 기사
우리은행-금융결제원 ‘엇갈린 해..
원자력산업회의, 원자력계 강연회..
화성 김해 등 내년부터 배출가스..
철도공단, 전기개량공사 상주 감..
포스코건설, 협력사에 무담보대출..
건설기계안전관리원, 지역아동센..
가스공사-기계연구원, 가스설비 ..
가스공사, ‘가스텍 2018’ 중소..
건설연-베트남·캄보디아, 협력센..
[인사] 수도권매립지공사..
[인사] 글로벌항공우주산..
[인사] 한국해운조합
[부음] 소상국(건설공제조..
<뉴스 브리핑> 추석 귀성 23일 오전·귀경 24일 오후 가장 혼잡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올 추석 귀성길은 23일 오전, 귀경길은..
<뉴스 해설> 수도권 중소규모 택지 17곳 어디인가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서울 옛 성동구치소, 개포동 재건마..
<뉴스 이슈> “민영화 대상 10년 방치, 공적 기능 부여하라”
[국토경제신문 강한구 기자] 한국건설관리공사 노동조합은 건설관리..
 
‘하늘 위 등대’ 항공장애표시등 관리 엉망
1만1526개소 중 2662개소 불량… 한전 송전탑은 4개 중 1개가 불량 2017-10-12 15:17:29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하늘 위 등대’로 불리는 항공안전장애등 관리가 엉망인 것으로 드러났다.

항공사고는 곧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임종성 의원(경기 광주을)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2년 이후 실시된 항공장애표시등 실태조사 결과 1만1526개소 중 23%에 달하는 2662개소의 관리상태가 불량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이 중 75%에 대한 개선작업은 아직까지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관리주체별로 보면, 서울 115개소, 부산 204개소, 경북 170개소, 전남 135개소, 울산 133개소 등이 지적됐다.

한국전력공사가 관리하는 송전탑은 1568개소나 지적됐다.

전체 지적개소 중 59%, 전체 관리대상 송전탑 6642개소 중 25%에 달하는 수치다.

그러나 지적 이후 기준에 맞게 개선된 송전탑은 현재까지 10곳에 불과하다.

 

항공장애표시등은 헬기 등 항공기 조종사들이 야간이나 악천후에 장애물을 육안으로 식별할 수 있는 유일한 장치다.

지난 2013년 발생한 삼성동 헬기추락사고는 빌딩에 설치된 항공장애표시등이 작동하지 않았던 것이 원인으로 지적되기도 했다.

개선이 시급한 상황이지만 한전 측은 뒤늦게 송전탑에 부착할 수 있는 항공장애표시등 기술개발과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에 돌입했다.

기술개발이 완료되기 전까지 국토부에서 항공기와 헬기의 운항안전 확보를 위해 대책을 마련해야 하는 셈이다.

 

임 의원은 이에 대해 “항공사고는 한 번 발생하면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밖에 없다”며 “하늘길 안전을 위해 장애표시등 문제를 개선할 수 있는 대책 마련이 시급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광명·검암·성남..
건설 人災, 근본적..
추석 고속도로 통..
한-캄 감정평가사..
현대ENG, 추석맞이..
김경협 의원 ‘수..
서울 상업지역 주..
수도권에 신도시급..
승강기공단, 서울..
KT링커스-시그넷E..
대우건설-두산重,..
우리은행-금융결제..
대림그룹, 신입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