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7.10.17 화 12:40
  정책종합
  LE Top뉴스
많이 본 기사
수색역 일대 복합 광역생활권으로..
도로공사, 제11기 고속도로 기술..
박덕흠 의원, 공공 분야 정규직 ..
박덕흠 의원 “건설현장 안전불감..
에너지공단, 전력저장장치(ESS) ..
에너지공단, 하반기 신재생에너지..
국가주요시설물 152곳 중 보수 필..
박덕흠 의원 ‘공동주택 재난보험..
주택도시기금 지원 부영이 ‘독차..
[동정] 김현미 장관 소사..
[동정] 국토부 맹성규 차..
[부음] 최재준(두산 커뮤..
[인사] 전문조합 경영기획..
데스크 칼럼/ SOC 정책, 실태파악 돼 있는지 묻고 싶다
“정권이 바뀌자 그동안의 정책이 천지개벽 수준, 180도로 바뀌어버린..
<화제의 신기술> 응력분산곡면판
[국토경제신문 신가람 기자] 플라스틱 곡면판으로 콘크리트 개구부..
<지상 중계> 건단련, 11일 ‘SOC 투자 정상화를 위한 긴급 토론회’ 개..
[국토경제신문 신가람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자유한국당 이우..
 
<지상 중계> 건단련, 11일 ‘SOC 투자 정상화를 위한 긴급 토론회’ 개최
중소건설업체, 기계·장비업체, 건설현장 근로자 등 700여명 참석 2017-10-11 14:31:37

[국토경제신문 신가람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자유한국당 이우현 의원(경기 용인시갑)과 김도읍 의원(부산 북구강서구을)이 주최하고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회장 유주현)가 주관하는 ‘SOC 투자 정상화를 위한 긴급 토론회’가 1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이번 토론회는 정부가 내년도 SOC 인프라 예산을 올해 22조1000억 대비 20.2%가 삭감된 17조7000억원으로 편성해 국회에 제출함에 따라 국민복지 측면에 있어서 SOC가 갖는 의미와 바람직한 SOC 투자 정책의 논의를 위해 지난 8월 3일에 이어 두 번째로 열렸다.

 

이날 토론회에는 중소건설업체와 기계·장비업체를 비롯해 건설현장 근로자, 일반 시민 등 700여명이 참석했다.

‘건설이 복지이고 일자리입니다’, ‘SOC는 대한민국의 미래다’, ‘SOC는 국민행복을 건설합니다’라는 피켓을 들고 있는 참석자들도 보였다.

 

현대경제연구원 주원 이사의 ‘최근 SOC투자 현황과 필요성’에 대한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한국건설산업연구원 박용석 실장의 ‘SOC 투자정책의 기본방향’, 국토연구원 이상건 선임연구위원의 ‘한국적 특수성을 고려한 SOC 적정 투자 방향’에 대한 발표가 이어졌다.

 

종합토론에는 한국외국어대학교 최완진 법학전문대학원장이 사회를 맡고 한양대학교 박동규 교수, 기획재정부 오상우 국토교통예산과장, 한국교통연구원 유정복 도로교통본부장, 남양건설 유현 상무, 매일경제신문 이근우 기자, 국토교통부 지종철 재정담당관이 참여했다.

 

오상우 과장은 이번 예산안의 SOC 액수가 실제로는 감소폭이 크지 않다고 주장하며 국민 생활복지를 위한 새로운 관점으로 SOC를 다시 바라봐줄 것을 당부했다.

반면 유정복 본부장은 SOC의 실제 사용자가 될 국민을 중심으로 문제를 바라봐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현 상무는 “건설은 복지”라고 강조하며 SOC 예산 삭감에 대한 업계 관계자와 현장 근로자의 아쉬움을 전했다.

박동규 교수는 SOC 예산삭감에 따른 부작용을 정확하게 진단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건단련 유주현 회장은 “이번 토론회가 SOC 투자 확대를 통해 향후 국민생활 편의 향상과 신규 일자리 창출 효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SOC에 대해 국민들이 가지는 인식이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가람 기자garam@lenews.co.kr
데스크 칼럼/ SOC 정책, 실태파악 돼 있는지 묻고 싶다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산학연 “SOC 투자 확대 필요” 한 목소리 2017-09-07 14:40:02
원전건설 중단은 ‘국가발전 포기’ 행위 2017-07-10 01:57:49
‘건설기술자’ 단어 역사 속으로… 2017-05-31 11:53:14
주택시장에 부는 녹색바람, 제로에너지건물 확산 2017-02-21 23:36:03
출구 보이지 않는 남해안 EEZ 모래 채취 갈등 2017-02-15 16:13:21
해외 건설 수주절벽, 해법은 협업 2017-02-08 10:35:38
5대 건설사 지난해 실적 ‘맑음’ 2017-02-02 10:13:44
건설업계, 금융당국 회계감리 움직임에 ‘긴장’ 2017-01-19 10:55:24
건설기업 새로운 먹거리 찾아 나선다 2016-12-22 10:57:48
전건협 수사불똥, 친박계 의원에게 튀나 2016-12-14 14:33:15
해외건설 수주 10년 만에 최저… 중동·아시아 40% 급감 2016-12-07 09:59:05
건설현장 외국인 역대 최고… 근로자 2명 중 1명은 50대 2016-12-01 11:44:48
경원선 기공식, 대통령 ‘축사 오류’ 다시 거론 2016-10-26 17:35:20
공공부문 성과연봉제 도입 갈등 장기화 2016-09-29 15:50:19
택지공급 축소에 건설업계 ‘희비 교차’ 2016-09-26 09:00:15
건설 분야 새 민간 연구기관 설립된다 2016-09-22 16:30:46
건설사에 책임 전가… 시공사 선정 지연 안 된다 2016-09-09 11:54:45
소공동 호텔건설계획, 부영-서울시 접점 찾아야 2016-09-02 17:59:01
리모델링 활성화보다 국민안전이 우선 2016-09-02 10:09:30
건설사 미청구공사대금, 적정비율 관리 필요 2016-08-25 16:32:52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뉴스
건설기술인협회, ..
가산세 71억 HUG…..
8m 이상 떨어진 ..
현대로템 ‘서울 ..
LH, 일자리 정보 ..
철도공단-3개 은행..
티웨이항공, 대구..
한전KDN ‘KDN Pr..
건공조, 순이익 전..
한전, 중소기업 미..
분양광고 건축물 ..
제25회 건설기능경..
한전, ‘1㎿급 이..